동양자수박물관

보도자료

색동조각보의 매력(연세대 박영순명예교수)

작성일
15-12-08 12:19
작성자
관리자
조회
6,605

첨부파일

  •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중앙일보
박영순 연세대 명예교수는 "컬러테라피라고 색동조각보를 만들면 피곤을 모른다"고 말했다. [임현동 기자]

“한(韓)민족이 흰옷을 즐겨 입었다고 해서 백의민족이라고 부르죠. 그런데 색동조각보를 보면 그런 말을 할 순 없을 겁니다. 얼마나 강렬하고 화려한 색채감을 가졌는데요.”

 박영순(67) 연세대 명예교수(생활디자인학과)의 견해다. 그는 지난 5월 ‘위민 크로스 DMZ(국제여성평화걷기)’의 상징물인 가로·세로 10m 대형 색동조각보를 디자인했다. 8일까지 명동성당 지하 1층 갤러리에서 첫 색동조각보 전시회를 여는 그를 만났다.

 박 교수는 미국 GM 테크니컬 센터와 금성사(지금의 LG전자) 디자인연구소를 나와 1986년부터 연세대 강단에서 가구·인테리어 디자인을 가르쳤다. 그런 그가 색동의 매력에 빠지게 된 건 90년 일이다. 당시 ?색채와 디자인?을 쓰기 위해 자료를 찾다 색동에 대해 알게 됐다. 박 교수에 따르면 색동은 각 방위에 오행(五行)에 맞는 색이 있고, 색색의 옷을 입으면 무병장수하고 액운을 쫓는다고 믿는 전통사상에서 비롯됐다.

그는 “전통 색동의 아름다움은 자유롭고 자연스런 구성에 있다”며 “20세기 추상화보다 앞선 미적 감각을 보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색동은 전 세계서 한국에만 있는 예술”이라고 덧붙였다. 이후 색동에 대한 연구를 계속하게 됐다고 한다.

 박 교수는 패션이나 섬유에 대한 지식이 많지 않고, 바느질 솜씨도 서툴다고 스스로 생각한다. 그런데도 색동조각보 작업에 나선 데 대해 “요즘 융합의 시대에 장르를 고집하면 창의성을 키우기 힘들다. 협업이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전통 색동을 나름대로 현대적으로 재해석했다”고 했다.

그의 작품에선 전통 색동의 기본색인 흰색이 빠졌다. 무채색인 흰색이 유채색 계열의 색과 대조를 이루면서 강하고 현란한 느낌을 주기 때문이란다. 그리고 가늘고 긴 선이 반복되는 전통기법에서 벗어나 면을 기하학적으로 배치했다. 면을 수직·수평으로 나눠 단조롭지 않은 느낌도 줬다. 또 소용돌이 모티브를 딴 패턴을 도입했다. 그는 색동의 탈바꿈에 대해 “학자는 전통을 연구하고, 장인은 전통을 계승한다면, 디자이너는 전통을 현대적으로 바꾸는 게 임무”라고 답했다.

 박 교수는 “색동조각보 예술은 한땀 한땀 꿰매는 걸로 아는데, 바느질이 자신 없다면 재봉틀로 박음질해도 괜찮다. 더 많은 사람이 색동조각보를 접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다양한 분야에서 색동 디자인을 활용하는 게 그의 꿈이다. 그래서 색동 아동용 퍼즐, 색동 램프 등을 디자인해서 내놨고, 색동 디자인 브랜드도 따로 만들 계획도 있다. 그는 “프랑스와 중국에서도 색동에 대해 관심을 갖고 있다. 잘 가꾸면 세계적 상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글=이철재 기자 seajay@joongang.co.kr
사진=임현동 기자
목록
전체232개, 현재11/전체16페이지 rss
게시물 검색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강릉자수박물관 재개관 소식(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8-03 266
공지 KBS 강릉방송국 라디오정보쇼(안엉갑 관장 인터뷰) 관리자 2022-07-14 541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의 동양자수박물관은 존속해야 한다 관리자 2022-03-18 2167
공지 대한민국 문화의 별, 이어령교수 별세하다 관리자 2022-02-26 2449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2-16 2637
공지 동양미술을 아는것, 결국 우리 자신을 아는 길! 관리자 2022-02-14 2631
공지 강릉자수의 생활화운동(1) 관리자 2022-02-14 2590
공지 강릉색실누비 우수성과 기원소개(아모레 설화수" 매거진) 관리자 2022-01-18 3084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일보, 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1-13 3259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MBS 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관리자 2022-01-13 3291
공지 강릉의 문화재, 강릉자수(오죽현박물관특별전)소개 관리자 2022-01-02 3431
공지 지역문화를 담다,강릉자수(최근 블로그 소개) 관리자 2021-12-30 3484
공지 강릉색실누비의 디자인가치(황수홍교수, 한국디지안학회) 관리자 2021-12-26 3591
공지 최현숙작가님(강릉자수 서포터스회원)의 신간소개 관리자 2021-12-26 3584
공지 강릉시와 자수박물관 유물매각 난항(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1-12-07 3859
공지 KBS 강릉방송국 라디오(영동포커스): 자수박물관의 근황소식 관리자 2021-12-04 3904
공지 강릉자수의 조형적 의미를 다시 생각한다(미술사학자 강우방) 관리자 2021-11-26 3923
공지 강릉자수 작품 전시·판매하는 청년들(강원일보) 관리자 2021-11-18 4048
공지 강릉자수 기반 강릉청년작가 공예디자인 기획전시(프레시안) 관리자 2021-11-15 4065
공지 강릉자수문양을 활용한 공예상품소개 관리자 2021-10-31 4266
공지 강릉자수를 알리는 강릉시민들(KBS News) 관리자 2021-10-30 4286
공지 일본의 프랑스자수작가 국내 전시회 (자료)소개 관리자 2021-10-24 4199
공지 강원도 양구 백자연구소 소개(전통과 현대의 조화) 관리자 2021-10-17 4212
공지 MBC 강원영동(라디오 동서남북) 강릉자수기획전시 심층인터뷰(문… 관리자 2021-10-13 4304
공지 강릉자수 아름다움 담은 전시회 "풍성" 관리자 2021-10-05 4514
공지 강릉자수연구소(일명: 강릉자수 스토리랩 GIV, 문현선대표) 관리자 2021-09-30 4511
공지 제주예나르공예박물관 소개(양의숙관장) 관리자 2021-09-24 4561
공지 강릉자수, 한복에 담다(강릉원주대 패션디자인학과 전시회) 관리자 2021-09-01 4733
공지 이어령교수님, 서울대졸업식(2021 후기) 축사전문 관리자 2021-08-27 4891
공지 김치호의 "고미술을 찾아서" 관리자 2021-08-09 4879
공지 쌈지사랑 인스타그램: 강릉자수 소장유물소개 관리자 2021-06-29 5233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소개(자유여행가 쿠니, 파랑 블로그소개) 관리자 2021-06-08 5323
공지 박물관, 소장품 인수·대여 공지(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1-05-22 5668
공지 자수박물관 최민대표 인터뷰(MBC 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관리자 2021-05-15 5529
공지 강릉자수, 한복에 담다(한복공모전 선정) 관리자 2021-05-02 5589
공지 자수박물관 문제해결 답보상태(강원도민일보), 강를자수지키기(… 관리자 2021-03-16 6351
공지 문체부, 문화예술, 사회적기업공모 관리자 2021-02-10 6853
공지 강릉자수 텀블백 트로젝트 가동(강릉자수 서포터스) 관리자 2021-02-10 6863
공지 [강원도민일보] 강릉자수 서포터스, 모금운동전개 관리자 2020-12-31 7387
공지 MBC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강릉자수서포터즈 문현선 … 관리자 2020-12-25 7733
공지 [강원일보]강릉자수 지키기 프로젝트 가동 관리자 2020-12-24 7584
공지 강릉시의회(2020 2차 회기말)윤희주의원 자수박물관 관련 5분 자… 관리자 2020-12-19 7769
공지 [언중언]문화 강국(강원일보) 관리자 2020-12-03 7818
공지 [강원도민일보] 강릉서포터즈, 자수박물관 존속 청원 시에 전달 관리자 2020-11-12 7892
공지 [강원일보] 폐관 위기 동양자수박물관 존속 목소리 커져 관리자 2020-11-12 8170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동양자수의 수난 관리자 2020-11-11 7935
공지 (MBC TV 영동방송, 강원 365, 7번국도) 존폐위기에 놓인 동양자… 관리자 2020-11-08 7896
공지 (기사글)강릉색실누비 작가 이덕은(전승공예대전 대통령상 수상)… 관리자 2020-11-04 8170
공지 [기사글] 강릉시의 미래도시 이미지조사 관리자 2020-10-27 7973
공지 [기사글] 강릉 자수의 특별함 담은 2色 전시회(강원일보) 관리자 2020-10-21 8103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규방공예 박물관 존속시켜야”(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20 7995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돼야 한다 관리자 2020-10-16 8020
공지 [영상] 강릉자수 알리기 "강릉 싸람들" 동영상소개 관리자 2020-10-13 7914
공지 [기사글] “강릉 대표 규방문화공간 지켜달라”(강원일보) 관리자 2020-10-12 7947
공지 [영상] MBC 강원영동(TV), 강릉자수 서포터스 시명운동시작 관리자 2020-10-06 8073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동양자수박물관 폐관 안된다”(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05 8273
공지 [기사글] MBC강원영동: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되어야 관리자 2020-10-04 8006
공지 [라디오] MBC 강원영동(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시사… 관리자 2020-09-28 8474
공지 [영상]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무사히 마쳐 (폐막영상) 관리자 2020-09-28 8171
공지 [영상] 강릉자수, 이제는 브랜드화해야 관리자 2020-09-25 8196
공지 코로나 이후 생태적 전환 관리자 2020-09-15 8430
공지 "강릉자수" 사라질 위기, 지역자원화해야 한다 관리자 2020-09-14 8180
공지 “강릉자수 도시 브랜드화 필요”(강원일보) 관리자 2020-09-14 8293
공지 강릉자수를 도시브랜드 해야(김복자 시의원) 관리자 2020-09-12 8789
공지 [라디오] MBC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 관리자 2020-08-25 8381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신르네상스 꿈꾼다(강원일보) 관리자 2020-08-24 8463
공지 [영상] 2020 박물관 미술관 주간 기념 개막식 오프닝 소개 관리자 2020-08-15 8487
공지 강릉시 문화도시지원센터 강릉자수 서포터즈 관리자 2020-08-15 8682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행사소개 관리자 2020-08-12 8454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탄생(강원일보) 관리자 2020-06-30 9210
공지 강릉동양자수박물관 여행 프로그램 공모전 선정 관리자 2020-06-03 9623
공지 [영상] KBS TV 강원도가 좋다(강릉자수의 매력속으로) 관리자 2020-04-21 10451
공지 경이적인 강릉수보자기의 채색분석(강우방 미술사학자) 관리자 2020-04-13 10828
공지 조선시대 민보의 사회문화적 가치: 조각보와 강릉수보를 중심으… 관리자 2020-03-07 10953
공지 강릉 보자기의 경이적인 만물생성도 萬物生成圖(강우방, 월간 민… 관리자 2020-03-03 11353
공지 "강릉색실누비" 학술논문 "한복문화"학회지에 게제 관리자 2020-02-01 11573
공지 [영상] 예술로 승화된 강원의 규방문화, 강릉자수(MBC 강원영동) 관리자 2020-01-18 11362
82 전통문화에 산업의 옷 입혀 관리자 2016-03-02 4216
81 모정 깃든 1950년대 버선본 관리자 2016-03-02 5179
80 설 특집 다큐 집밥, 미국에서 다시 태어나다 관리자 2016-02-13 5145
79 전통 도자기인형 전시 여는 오주현 작가 관리자 2016-02-12 7444
78 동양자수박물관의 관광해설사와 같은 파워블로거 소개(개인, 한… 관리자 2016-02-01 17551
77 현대의 화두: 상상력. 이미지. 스토리 관리자 2016-01-14 5261
76 MBC 강원생방송 365 (2차):임영보자기 연구회 주관 강릉자수 전… 관리자 2016-01-04 16597
75 한.중.일 문화장관 "칭다오 합의"...문화예술협력 관리자 2015-12-20 5301
74 MBC 강원365에 동양자수박물관 소개 관리자 2015-12-15 16238
73 임영보자기연구회 전시회-보자기의 추억속으로-(강릉시 공식블로… 관리자 2015-12-14 16073
72 강릉문화올림픽 성공이끈다 관리자 2015-12-14 5217
71 강릉수보자기 전시회(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15-12-11 16371
70 색동조각보의 매력(연세대 박영순명예교수) 관리자 2015-12-08 6606
69 김환기, 존경한 피카소를 한국적 추상으로 극복하다 관리자 2015-12-08 5623
68 전통예술계의 창조관광 관리자 2015-11-27 5277
처음  이전  11  12  13  14  15  16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