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자수박물관

보도자료

문화강국으로 가는 길(이덕봉칼럼)

작성일
16-10-03 11:27
작성자
관리자
조회
5,706

첨부파일

  •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이덕봉칼럼] 문화강국으로 가는 길


다양한 문화 수용 유연성 필요
문화에 대한 관심과 참여 절실
공동체 친화력·국제성 고려를
고유 문화 계승·발전시켜 가야



10월은 문화의 달이다. 문화예술에 대한 국민의 이해와 참여를 높이기 위해 1972년에 제정한 지 올해로 45년째가 된다. 전국의 지자체들은 해마다 많은 비용을 들여 다채로운 문화 행사를 열고 있다. 반세기에 걸쳐 문화 융성을 위해 천문학적인 비용과 노력을 쏟은 만큼 우리는 세계에서 인정할 만한 문화강국으로 성장했는지 묻고 싶다. 

올해에도 여러 지자체의 홍보물에는 ‘문화시민’이라는 용어가 곧잘 눈에 띈다. ‘문화시민’의 ‘문화’란 문명개화라는 의미로 20세기 초반에 서구화의 상징처럼 사용되던 말이다. 21세기에 세계 굴지의 고학력 국가인 한국에서 개화기의 수식어를 사용한다는 것은 시민들의 공공질서 수준이 심각하거나, 시민에 대한 시대착오적인 인식의 발로가 아닐 수 없다. 

이덕봉 동덕여대 명예교수·전 한국교육문화융복합학회 회장
‘문화강국’의 문화는 인류가 삶의 지혜로 일궈 낸 각종 유산과 생활양식을 가리킨다.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등재된 훈민정음, 조선왕조실록, 고려대장경, 동의보감 등을 비롯하여 족보, 난중일기, 토정비결, 금속활자와 같은 뛰어난 기록 관련 유산을 보유한 우리나라는 분명 문화강국이다. 문제는 더 이상 계승 발전시켜 세계화시킨 실적이 없다는 점에 있다. 지난번 추석에도 우리는 지역 주민들이 기획한 이렇다 할 전통 축제 하나 없었다. 24절기가 공동체의 축제로 가득했던 옛 모습은 온데간데없고, 수입된 외래문화를 즐기기에 급급하다. 인터넷 매체를 통한 한류 붐에 힘입어 K팝과 드라마 등 세계인에게 다가갈 기회는 확보했지만, 고유문화가 다른 민족에게 수용되어 그들의 삶을 윤택하게 한 사례는 없다. 우리 스스로 고유문화를 현대 생활에 맞춰 계승 발전시키지 못했기 때문이다. 우리에게 남은 과제는 물려받은 훌륭한 문화유산을 계승 발전시켜, 자타가 인정하는 ‘문화강국’이 되는 일이다.

문화강국이 되는 첫째 조건은 다양한 문화를 수용하는 유연성이다. 우리 사회 도처에서 불통이라는 볼멘소리가 들리는 것은 다른 문화에 대한 소통 능력 즉 유연성이 부족하기 때문이다. 특히 문화 지도층의 문화에 대한 사고가 유연할 때 젊은이들의 상상력이 탄력을 받아 창조적인 다양한 문화가 넘쳐나게 될 것이다.

<iframe width="260" height="260" align="right" src="http://adn.nsmartad.com/view?slot=132&type=iframe" border="0" frameborder="0" marginwidth="0" marginheight="0" scrolling="no" allowtransparency="" leftmargin="0" topmargin="0"></iframe><iframe width="260" height="60" align="right" src="http://adv.segye.com:8080/html.kti/segye/view@bannerIn_under" frameborder="0" marginwidth="0" marginheight="0" scrolling="no" style="clear: both;" leftmargin="0" topmargin="0"></iframe>둘째 조건은 문화에 대한 관심과 참여이다. 시민 한 사람 한 사람이 문화에 대해 관심을 갖고 문화생활을 즐김으로써 문화 소비 시장이 활발해질 때 문화는 융성하기 마련이다. 고유문화에 대한 관심도를 높이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학교교육에서 체험하는 것이다. 어릴 적에 몸에 익힌 문화 체험은 평생을 이어가기 때문이다.

셋째 조건은 공동체의 친화력이다. 인간의 삶을 풍요롭게 하는 문화는 친화력이 높은 공동체에서 형성된다. 45년째 되풀이해 왔듯이 관이 주도하는 전시적 행사만으로 문화는 뿌리 내리지 않는다. 하루빨리 민간 주도의 문화행사로 전환해야 한다. 사라진 마을 공동체의 부활이 시급한 이유도 여기에 있다. 

넷째 조건은 전통문화의 국제성이다. 모든 외래문화는 현지 문화와 절충하며 정착한다. 기업이 상품을 현지화해서 출시하듯 문화 콘텐츠도 현지화가 필요하다. 한국의 불고기가 일본식 소스를 개발함으로써 일본의 식문화에 정착한 것은 좋은 사례이다. 유럽에서 우리의 전통 음악과 미술을 바탕으로 새로운 장르를 개척하여 활약 중인 예술가들이 많은 데에서도 그 가능성을 본다. 주관부서에서는 전통문화의 국제화 작업을 위한 분위기를 조성하고 창의적인 문화콘텐츠 개발을 위해 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말아야 한다. 

인공지능(AI)에 의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문화콘텐츠의 위력은 더욱 빛을 발하게 될 것이다. 국민 모두가 문화생활에서 삶의 가치를 찾아 삶의 질을 높이고, 우리 젊은이들이 국제화된 전통문화에 힘입어 세계무대에서 활약할 수 있는 날이 오기를 기대한다. 

이덕봉 동덕여대 명예교수·전 한국교육문화융복합학회 회장
목록
전체248개, 현재10/전체17페이지 rss
게시물 검색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어머니의 집 관리자 2023-03-09 257
공지 강릉자수박물관 소개 최신 유투브 영상 관리자 2023-02-20 455
공지 "동트는 강원"에 올린 추억의 글 관리자 2023-02-11 595
공지 진품 명품 고미술이야기(산문집, 출간안내) 관리자 2023-01-25 688
공지 조선왕조실록 오대산사고본 환수 관리자 2023-01-09 885
공지 "강릉자수 활용한 문화상품 개발 필요"(강원일보) 관리자 2022-11-24 1722
공지 강릉 문화자원을 활용한 니트 패션문화상품 개발 -강릉 수보 … 관리자 2022-11-23 1600
공지 김순덕 전통자수장 전승발표회 관리자 2022-11-17 1714
공지 강릉원주대학교 패션디자인학과 - 강릉자수박물관 MOU체결 관리자 2022-11-15 1709
공지 강릉자수박물관 재개관기념 전시장 소개 유투브 영상 관리자 2022-10-29 1903
공지 강릉자수를 활용한 문화상품 개발에 관한 연구 (김용문, 한복문… 관리자 2022-10-28 1974
공지 김현희 자수장과 제자들의 강릉 나들이전 관리자 2022-10-20 2022
공지 재개관소식(KBS 제 1 방송국 " 라디오 전국일주") 관리자 2022-10-20 2214
공지 강릉규방공예가 일본에 소개됩니다 관리자 2022-10-12 2166
공지 강릉전통자수 문양을 활용한 실크스크린 체험 관리자 2022-10-05 2290
공지 자수보자기 명장 김순덕선생, 김현희선생, 색실누비 명장 김윤선… 관리자 2022-08-19 2929
공지 강릉자수박물관 재개관 소식(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8-03 2978
공지 KBS 강릉방송국 라디오정보쇼(안엉갑 관장 인터뷰) 관리자 2022-07-14 3218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의 동양자수박물관은 존속해야 한다 관리자 2022-03-18 5100
공지 대한민국 문화의 별, 이어령교수 별세하다 관리자 2022-02-26 5501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2-16 5573
공지 동양미술을 아는것, 결국 우리 자신을 아는 길! 관리자 2022-02-14 5568
공지 강릉자수의 생활화운동(1) 관리자 2022-02-14 5561
공지 강릉색실누비 우수성과 기원소개(아모레 설화수" 매거진) 관리자 2022-01-18 6133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일보, 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1-13 6275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MBS 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관리자 2022-01-13 6253
공지 강릉의 문화재, 강릉자수(오죽현박물관특별전)소개 관리자 2022-01-02 6496
공지 지역문화를 담다,강릉자수(최근 블로그 소개) 관리자 2021-12-30 6491
공지 강릉색실누비의 디자인가치(황수홍교수, 한국디지안학회) 관리자 2021-12-26 6653
공지 최현숙작가님(강릉자수 서포터스회원)의 신간소개 관리자 2021-12-26 6608
공지 강릉시와 자수박물관 유물매각 난항(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1-12-07 6789
공지 KBS 강릉방송국 라디오(영동포커스): 자수박물관의 근황소식 관리자 2021-12-04 6886
공지 강릉자수의 조형적 의미를 다시 생각한다(미술사학자 강우방) 관리자 2021-11-26 6880
공지 강릉자수 작품 전시·판매하는 청년들(강원일보) 관리자 2021-11-18 7019
공지 강릉자수 기반 강릉청년작가 공예디자인 기획전시(프레시안) 관리자 2021-11-15 7047
공지 강릉자수문양을 활용한 공예상품소개 관리자 2021-10-31 7211
공지 강릉자수를 알리는 강릉시민들(KBS News) 관리자 2021-10-30 7267
공지 일본의 프랑스자수작가 국내 전시회 (자료)소개 관리자 2021-10-24 7187
공지 강원도 양구 백자연구소 소개(전통과 현대의 조화) 관리자 2021-10-17 7193
공지 MBC 강원영동(라디오 동서남북) 강릉자수기획전시 심층인터뷰(문… 관리자 2021-10-13 7252
공지 강릉자수 아름다움 담은 전시회 "풍성" 관리자 2021-10-05 7451
공지 강릉자수연구소(일명: 강릉자수 스토리랩 GIV, 문현선대표) 관리자 2021-09-30 7443
공지 제주예나르공예박물관 소개(양의숙관장) 관리자 2021-09-24 7500
공지 강릉자수, 한복에 담다(강릉원주대 패션디자인학과 전시회) 관리자 2021-09-01 7748
공지 이어령교수님, 서울대졸업식(2021 후기) 축사전문 관리자 2021-08-27 7833
공지 김치호의 "고미술을 찾아서" 관리자 2021-08-09 7846
공지 쌈지사랑 인스타그램: 강릉자수 소장유물소개 관리자 2021-06-29 8115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소개(자유여행가 쿠니, 파랑 블로그소개) 관리자 2021-06-08 8154
공지 박물관, 소장품 인수·대여 공지(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1-05-22 8513
공지 자수박물관 최민대표 인터뷰(MBC 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관리자 2021-05-15 8414
공지 강릉자수, 한복에 담다(한복공모전 선정) 관리자 2021-05-02 8381
공지 자수박물관 문제해결 답보상태(강원도민일보), 강를자수지키기(… 관리자 2021-03-16 9129
공지 문체부, 문화예술, 사회적기업공모 관리자 2021-02-10 9604
공지 강릉자수 텀블백 트로젝트 가동(강릉자수 서포터스) 관리자 2021-02-10 9643
공지 [강원도민일보] 강릉자수 서포터스, 모금운동전개 관리자 2020-12-31 10194
공지 MBC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강릉자수서포터즈 문현선 … 관리자 2020-12-25 10507
공지 [강원일보]강릉자수 지키기 프로젝트 가동 관리자 2020-12-24 10307
공지 강릉시의회(2020 2차 회기말)윤희주의원 자수박물관 관련 5분 자… 관리자 2020-12-19 10609
공지 [언중언]문화 강국(강원일보) 관리자 2020-12-03 10624
공지 [강원도민일보] 강릉서포터즈, 자수박물관 존속 청원 시에 전달 관리자 2020-11-12 10668
공지 [강원일보] 폐관 위기 동양자수박물관 존속 목소리 커져 관리자 2020-11-12 10949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동양자수의 수난 관리자 2020-11-11 10709
공지 (MBC TV 영동방송, 강원 365, 7번국도) 존폐위기에 놓인 동양자… 관리자 2020-11-08 10749
공지 (기사글)강릉색실누비 작가 이덕은(전승공예대전 대통령상 수상)… 관리자 2020-11-04 10991
공지 [기사글] 강릉시의 미래도시 이미지조사 관리자 2020-10-27 10770
공지 [기사글] 강릉 자수의 특별함 담은 2色 전시회(강원일보) 관리자 2020-10-21 10833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규방공예 박물관 존속시켜야”(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20 10758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돼야 한다 관리자 2020-10-16 10787
공지 [영상] 강릉자수 알리기 "강릉 싸람들" 동영상소개 관리자 2020-10-13 10682
공지 [기사글] “강릉 대표 규방문화공간 지켜달라”(강원일보) 관리자 2020-10-12 10673
공지 [영상] MBC 강원영동(TV), 강릉자수 서포터스 시명운동시작 관리자 2020-10-06 10814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동양자수박물관 폐관 안된다”(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05 11008
공지 [기사글] MBC강원영동: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되어야 관리자 2020-10-04 10748
공지 [라디오] MBC 강원영동(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시사… 관리자 2020-09-28 11263
공지 [영상]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무사히 마쳐 (폐막영상) 관리자 2020-09-28 10848
공지 [영상] 강릉자수, 이제는 브랜드화해야 관리자 2020-09-25 10877
공지 코로나 이후 생태적 전환 관리자 2020-09-15 11193
공지 "강릉자수" 사라질 위기, 지역자원화해야 한다 관리자 2020-09-14 10952
공지 “강릉자수 도시 브랜드화 필요”(강원일보) 관리자 2020-09-14 11023
공지 강릉자수를 도시브랜드 해야(김복자 시의원) 관리자 2020-09-12 11585
공지 [라디오] MBC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 관리자 2020-08-25 11148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신르네상스 꿈꾼다(강원일보) 관리자 2020-08-24 11189
공지 [영상] 2020 박물관 미술관 주간 기념 개막식 오프닝 소개 관리자 2020-08-15 11114
공지 강릉시 문화도시지원센터 강릉자수 서포터즈 관리자 2020-08-15 11326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행사소개 관리자 2020-08-12 11150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탄생(강원일보) 관리자 2020-06-30 11857
공지 강릉동양자수박물관 여행 프로그램 공모전 선정 관리자 2020-06-03 12345
공지 [영상] KBS TV 강원도가 좋다(강릉자수의 매력속으로) 관리자 2020-04-21 13212
공지 경이적인 강릉수보자기의 채색분석(강우방 미술사학자) 관리자 2020-04-13 13703
공지 조선시대 민보의 사회문화적 가치: 조각보와 강릉수보를 중심으… 관리자 2020-03-07 13684
공지 강릉 보자기의 경이적인 만물생성도 萬物生成圖(강우방, 월간 민… 관리자 2020-03-03 14194
공지 "강릉색실누비" 학술논문 "한복문화"학회지에 게제 관리자 2020-02-01 14294
공지 [영상] 예술로 승화된 강원의 규방문화, 강릉자수(MBC 강원영동) 관리자 2020-01-18 14118
113 드디어 강릉색실누비가 평창올림픽 예술포스터 전시회에 모습을 … 관리자 2017-11-01 14802
112 샤넬은 과거를 창의적으로 재해석 관리자 2017-07-20 4998
111 전통공예에 대한 현대적인 해석 관리자 2017-07-08 4942
110 허동화관장의 보자기예찬 관리자 2017-05-04 5476
109 문화정책은 예술가에게 아이디어 얻어야 관리자 2017-03-17 5242
108 전통마을체험여행(강릉지역) 관리자 2017-02-14 15682
107 mbc tv 영동방송 (강원365)에 자수박물관 출연 관리자 2017-01-26 15826
106 MBC TV 어린이 프로: 꾸러기식사에 박물관소개 관리자 2017-01-24 5502
105 서울미술관 특별전, 사임당, 그녀의 화원' 관리자 2017-01-24 6317
104 조선시대 공예의 아름다움-혜곡 탄생 100주년 기념전- 관리자 2017-01-21 6205
103 한국의 규방공예 관리자 2016-12-31 5642
102 고미술감정가 양의숙선생 관리자 2016-12-25 6394
101 로지 그란리 영국 공예청대표 인터뷰 관리자 2016-11-19 5746
100 위대한 문화유산: 조각보(천으로 만든 디자인) 관리자 2016-10-09 8813
99 백발의 미국 여교수[인터뷰] 관리자 2016-10-07 5414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