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자수박물관

보도자료

고미술감정가 양의숙선생

작성일
16-12-25 06:48
작성자
관리자
조회
6,394

첨부파일

  •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고미술품 분야 '최고의 경지에 오르다'
양의숙 예나르 대표, 제주 공예품에 애정과 관심 쏟아부어
"요즘 제주인, 다른 지방을 동경하면서 제주문화 정체성 흔들려"(제주신보, 2016.12.02)


반질반질 손때 묻은 제주궤, 대물림 해온 제주옹기, 순백의 자태가 은은한 백자항아리, 제주인에게서 사랑받았던 눈사발….

제주의 고가구와 도기·민화 등 일상의 공예품이 귀한 유물로 대접받는 이유는 국내 최고의 민속품 감정가이자 고미술품의 전문가인 양의숙씨(70·갤러리 예나르 대표)의 프로정신 때문이다.

양 대표는 1995년 3월 첫 방영된 ‘TV쇼 진품명품’에 출연해 지금까지 21년째 민속품 감정 전문위원을 맡고 있다. 고미술품에 대해 국민들의 안목을 높여준 장본인이다.

그는 방송 대본도 없이 즉석에서 도자기·회화·금속·목각·고서 등 고미술품을 보면서 시대와 용도·특성을 알기 쉽게 설명해 주고 있다.

왜 진품인지, 모조품인지 대중의 관심사가 됐고, 국민들의 감정 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렸다.

우리 공예품에 쏟아 부은 시간과 남다른 애정으로 그는 고미술품 분야에서 최고의 경지에 올랐다.

그의 높은 식견과 안목으로 발견한 것이 제주 궤(반닫이)다. 소박하고 투박한 이 장방형 궤는 조상들의 숨결과 손때가 묻어있어서 시대를 거슬러 그 가치를 재평가 받고 있다.

정작 제주도에서 제주의 유물을 등한 시하는 점에 안타까워했다.

그는 “제주에 등록 박물관이 100여 개가 있지만 제주다운 박물관은 드물고 육지의 것을 본뜬 박물관이 많이 생겨서 안타깝다”며 “이로 인해 제주특별자치도가 추구하는 자연·문화·사람의 가치를 키울 수 있는지 의문이 든다”고 말했다.

그는 “제주의 선대들은 제주의 문화·방언·풍습을 지켜내기 위해 연구를 해왔지만 요즘 제주사람들은 외지인들이 누리는 문화를 동경하면서 제주의 주체성과 정체성이 흔들리고 있다”고 지적했다.

양 대표는 “제주사람들이 외지인에게 배타적이라는 말은 옛말”이라며 “오히려 그들을 동경하고 따라하면서 제주 문화가 경쟁에서 뒤지고 차별화를 못하고 있다”고 말한다.

그는 독특한 제주 문화를 지키고 보존하려면 다른 문화와 비교·분석하는 작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덧붙여 전문가 집단인 외지인들보다 앞서가려면 제주인들은 제주만의 갖고 있는 핵심적인 내공을 키워야 한다고 주문했다.

양 대표는 2006년 한경면 저지예술인마을에 전통한옥 ‘선장헌’을 짓고 둥지를 틀었다. 선장헌은 ‘배를 만드는 장인의 집’이라는 뜻이다.

지난 10월에는 저지예술인마을에 ‘스페이스 예나르’를 개관했고, 개장 기념전으로 제주만의 색과 멋을 담은 ‘제주공예, 홀리다’를 주제로 특별 전시회를 열었다.

반닫이·발궤·이층농·살레(찬장) 등 고가구를 비롯해 옹기·눈사발·청화백자·제주민화 등 평생을 모아 온 200여 점의 제주 공예품을 선보였다.

그는 “고등학교까지 제주에서 19년을 살았고, 50년은 서울에서 살면서 마음 한 구석에 짐이 돼 왔다”며 “제주의 정체성을 찾고 다음 세대를 위한 문화 계승을 위해 전시회에 정성을 다했다”고 말했다.

양 대표는 이달부터 현대 미술에 대한 대중의 욕구를 충족시켜주기 위해 스페이스 예나르에서 ‘프린트 베이커리’ 기획전을 열고 있다.

유명 화가들이 그린 고가의 원화를 디지털 기법으로 똑같이 제작해 부담 없는 가격에 소유하도록 하고 있다.

작가의 친필 서명과 에디션 번호가 새겨져서 가치를 더하고 있다. 예술이 대중에 가까이 다가가도록 한 것이다.

양 대표는 “문화는 사람을 즐겁게 만드는 사명감이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목록
전체248개, 현재10/전체17페이지 rss
게시물 검색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어머니의 집 관리자 2023-03-09 266
공지 강릉자수박물관 소개 최신 유투브 영상 관리자 2023-02-20 459
공지 "동트는 강원"에 올린 추억의 글 관리자 2023-02-11 596
공지 진품 명품 고미술이야기(산문집, 출간안내) 관리자 2023-01-25 690
공지 조선왕조실록 오대산사고본 환수 관리자 2023-01-09 886
공지 "강릉자수 활용한 문화상품 개발 필요"(강원일보) 관리자 2022-11-24 1723
공지 강릉 문화자원을 활용한 니트 패션문화상품 개발 -강릉 수보 … 관리자 2022-11-23 1600
공지 김순덕 전통자수장 전승발표회 관리자 2022-11-17 1715
공지 강릉원주대학교 패션디자인학과 - 강릉자수박물관 MOU체결 관리자 2022-11-15 1710
공지 강릉자수박물관 재개관기념 전시장 소개 유투브 영상 관리자 2022-10-29 1903
공지 강릉자수를 활용한 문화상품 개발에 관한 연구 (김용문, 한복문… 관리자 2022-10-28 1974
공지 김현희 자수장과 제자들의 강릉 나들이전 관리자 2022-10-20 2022
공지 재개관소식(KBS 제 1 방송국 " 라디오 전국일주") 관리자 2022-10-20 2215
공지 강릉규방공예가 일본에 소개됩니다 관리자 2022-10-12 2166
공지 강릉전통자수 문양을 활용한 실크스크린 체험 관리자 2022-10-05 2292
공지 자수보자기 명장 김순덕선생, 김현희선생, 색실누비 명장 김윤선… 관리자 2022-08-19 2929
공지 강릉자수박물관 재개관 소식(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8-03 2980
공지 KBS 강릉방송국 라디오정보쇼(안엉갑 관장 인터뷰) 관리자 2022-07-14 3219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의 동양자수박물관은 존속해야 한다 관리자 2022-03-18 5100
공지 대한민국 문화의 별, 이어령교수 별세하다 관리자 2022-02-26 5504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2-16 5573
공지 동양미술을 아는것, 결국 우리 자신을 아는 길! 관리자 2022-02-14 5568
공지 강릉자수의 생활화운동(1) 관리자 2022-02-14 5562
공지 강릉색실누비 우수성과 기원소개(아모레 설화수" 매거진) 관리자 2022-01-18 6134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일보, 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1-13 6275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MBS 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관리자 2022-01-13 6255
공지 강릉의 문화재, 강릉자수(오죽현박물관특별전)소개 관리자 2022-01-02 6497
공지 지역문화를 담다,강릉자수(최근 블로그 소개) 관리자 2021-12-30 6492
공지 강릉색실누비의 디자인가치(황수홍교수, 한국디지안학회) 관리자 2021-12-26 6655
공지 최현숙작가님(강릉자수 서포터스회원)의 신간소개 관리자 2021-12-26 6609
공지 강릉시와 자수박물관 유물매각 난항(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1-12-07 6791
공지 KBS 강릉방송국 라디오(영동포커스): 자수박물관의 근황소식 관리자 2021-12-04 6889
공지 강릉자수의 조형적 의미를 다시 생각한다(미술사학자 강우방) 관리자 2021-11-26 6883
공지 강릉자수 작품 전시·판매하는 청년들(강원일보) 관리자 2021-11-18 7022
공지 강릉자수 기반 강릉청년작가 공예디자인 기획전시(프레시안) 관리자 2021-11-15 7048
공지 강릉자수문양을 활용한 공예상품소개 관리자 2021-10-31 7213
공지 강릉자수를 알리는 강릉시민들(KBS News) 관리자 2021-10-30 7269
공지 일본의 프랑스자수작가 국내 전시회 (자료)소개 관리자 2021-10-24 7189
공지 강원도 양구 백자연구소 소개(전통과 현대의 조화) 관리자 2021-10-17 7194
공지 MBC 강원영동(라디오 동서남북) 강릉자수기획전시 심층인터뷰(문… 관리자 2021-10-13 7252
공지 강릉자수 아름다움 담은 전시회 "풍성" 관리자 2021-10-05 7452
공지 강릉자수연구소(일명: 강릉자수 스토리랩 GIV, 문현선대표) 관리자 2021-09-30 7443
공지 제주예나르공예박물관 소개(양의숙관장) 관리자 2021-09-24 7501
공지 강릉자수, 한복에 담다(강릉원주대 패션디자인학과 전시회) 관리자 2021-09-01 7748
공지 이어령교수님, 서울대졸업식(2021 후기) 축사전문 관리자 2021-08-27 7834
공지 김치호의 "고미술을 찾아서" 관리자 2021-08-09 7846
공지 쌈지사랑 인스타그램: 강릉자수 소장유물소개 관리자 2021-06-29 8115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소개(자유여행가 쿠니, 파랑 블로그소개) 관리자 2021-06-08 8155
공지 박물관, 소장품 인수·대여 공지(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1-05-22 8513
공지 자수박물관 최민대표 인터뷰(MBC 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관리자 2021-05-15 8415
공지 강릉자수, 한복에 담다(한복공모전 선정) 관리자 2021-05-02 8383
공지 자수박물관 문제해결 답보상태(강원도민일보), 강를자수지키기(… 관리자 2021-03-16 9130
공지 문체부, 문화예술, 사회적기업공모 관리자 2021-02-10 9605
공지 강릉자수 텀블백 트로젝트 가동(강릉자수 서포터스) 관리자 2021-02-10 9645
공지 [강원도민일보] 강릉자수 서포터스, 모금운동전개 관리자 2020-12-31 10196
공지 MBC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강릉자수서포터즈 문현선 … 관리자 2020-12-25 10508
공지 [강원일보]강릉자수 지키기 프로젝트 가동 관리자 2020-12-24 10307
공지 강릉시의회(2020 2차 회기말)윤희주의원 자수박물관 관련 5분 자… 관리자 2020-12-19 10610
공지 [언중언]문화 강국(강원일보) 관리자 2020-12-03 10626
공지 [강원도민일보] 강릉서포터즈, 자수박물관 존속 청원 시에 전달 관리자 2020-11-12 10668
공지 [강원일보] 폐관 위기 동양자수박물관 존속 목소리 커져 관리자 2020-11-12 10950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동양자수의 수난 관리자 2020-11-11 10709
공지 (MBC TV 영동방송, 강원 365, 7번국도) 존폐위기에 놓인 동양자… 관리자 2020-11-08 10750
공지 (기사글)강릉색실누비 작가 이덕은(전승공예대전 대통령상 수상)… 관리자 2020-11-04 10993
공지 [기사글] 강릉시의 미래도시 이미지조사 관리자 2020-10-27 10771
공지 [기사글] 강릉 자수의 특별함 담은 2色 전시회(강원일보) 관리자 2020-10-21 10833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규방공예 박물관 존속시켜야”(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20 10759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돼야 한다 관리자 2020-10-16 10788
공지 [영상] 강릉자수 알리기 "강릉 싸람들" 동영상소개 관리자 2020-10-13 10685
공지 [기사글] “강릉 대표 규방문화공간 지켜달라”(강원일보) 관리자 2020-10-12 10673
공지 [영상] MBC 강원영동(TV), 강릉자수 서포터스 시명운동시작 관리자 2020-10-06 10814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동양자수박물관 폐관 안된다”(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05 11008
공지 [기사글] MBC강원영동: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되어야 관리자 2020-10-04 10748
공지 [라디오] MBC 강원영동(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시사… 관리자 2020-09-28 11264
공지 [영상]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무사히 마쳐 (폐막영상) 관리자 2020-09-28 10850
공지 [영상] 강릉자수, 이제는 브랜드화해야 관리자 2020-09-25 10877
공지 코로나 이후 생태적 전환 관리자 2020-09-15 11195
공지 "강릉자수" 사라질 위기, 지역자원화해야 한다 관리자 2020-09-14 10952
공지 “강릉자수 도시 브랜드화 필요”(강원일보) 관리자 2020-09-14 11023
공지 강릉자수를 도시브랜드 해야(김복자 시의원) 관리자 2020-09-12 11586
공지 [라디오] MBC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 관리자 2020-08-25 11150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신르네상스 꿈꾼다(강원일보) 관리자 2020-08-24 11189
공지 [영상] 2020 박물관 미술관 주간 기념 개막식 오프닝 소개 관리자 2020-08-15 11116
공지 강릉시 문화도시지원센터 강릉자수 서포터즈 관리자 2020-08-15 11328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행사소개 관리자 2020-08-12 11151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탄생(강원일보) 관리자 2020-06-30 11859
공지 강릉동양자수박물관 여행 프로그램 공모전 선정 관리자 2020-06-03 12347
공지 [영상] KBS TV 강원도가 좋다(강릉자수의 매력속으로) 관리자 2020-04-21 13216
공지 경이적인 강릉수보자기의 채색분석(강우방 미술사학자) 관리자 2020-04-13 13705
공지 조선시대 민보의 사회문화적 가치: 조각보와 강릉수보를 중심으… 관리자 2020-03-07 13685
공지 강릉 보자기의 경이적인 만물생성도 萬物生成圖(강우방, 월간 민… 관리자 2020-03-03 14197
공지 "강릉색실누비" 학술논문 "한복문화"학회지에 게제 관리자 2020-02-01 14296
공지 [영상] 예술로 승화된 강원의 규방문화, 강릉자수(MBC 강원영동) 관리자 2020-01-18 14120
113 드디어 강릉색실누비가 평창올림픽 예술포스터 전시회에 모습을 … 관리자 2017-11-01 14802
112 샤넬은 과거를 창의적으로 재해석 관리자 2017-07-20 4998
111 전통공예에 대한 현대적인 해석 관리자 2017-07-08 4942
110 허동화관장의 보자기예찬 관리자 2017-05-04 5476
109 문화정책은 예술가에게 아이디어 얻어야 관리자 2017-03-17 5242
108 전통마을체험여행(강릉지역) 관리자 2017-02-14 15682
107 mbc tv 영동방송 (강원365)에 자수박물관 출연 관리자 2017-01-26 15827
106 MBC TV 어린이 프로: 꾸러기식사에 박물관소개 관리자 2017-01-24 5502
105 서울미술관 특별전, 사임당, 그녀의 화원' 관리자 2017-01-24 6317
104 조선시대 공예의 아름다움-혜곡 탄생 100주년 기념전- 관리자 2017-01-21 6206
103 한국의 규방공예 관리자 2016-12-31 5642
102 고미술감정가 양의숙선생 관리자 2016-12-25 6395
101 로지 그란리 영국 공예청대표 인터뷰 관리자 2016-11-19 5746
100 위대한 문화유산: 조각보(천으로 만든 디자인) 관리자 2016-10-09 8813
99 백발의 미국 여교수[인터뷰] 관리자 2016-10-07 5414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