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자수박물관

보도자료

허동화관장의 보자기예찬

작성일
17-05-04 13:26
작성자
관리자
조회
6,449

첨부파일

  •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허동화 한국자수박물관 관장에게 듣는 우리 보자기의 매력

“여성의 예술성 응집…싸개에서 작품으로”

정교하게 나무·새 수놓고…자투리천 모아 조각보로
예술적 가치, 해외서 먼저 인정
포토뉴스
 보자기는 밥상 덮고 이불이나 싸는 흔하디 흔한 것으로 가벼이 여기던 시절이 있었다. 하지만 이 보자기에서 조선 여인의 솜씨와 미적 감각을 발견한 사람이 있으니 바로 한국자수박물관 설립자인 허동화 관장(90·사진)이다. 규방 문화에 주목한 그는 지난 50여년간 1000여점의 보자기를 수집했고 관련 책자도 내놓았다.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국자수박물관에서 만난 허 관장은 노구에도 불구하고 또렷하고 힘찬 목소리로 우리 보자기에 관한 해박한 지식을 풀어냈다.

 “실을 잣는 도구가 발견되는 청동기시대부터 보자기를 만들어 썼던 것으로 추정돼요. 우리 전통 옷엔 주머니가 없어 별도의 주머니를 만들어 허리에 찼고, 부피가 큰 옷감 등은 보자기에 싸서 운반했기 때문이죠.”

 그가 강조하는 우리 보자기의 특징은 긴 세월만큼이나 다양한 보자기가 있다는 것. 만드는 방식에 따라 자수를 놓은 수보, 물감으로 십장생 등을 묘사한 그림보, 남는 천을 이은 조각보 등으로 구분된다.

 “수보는 관동지방에서 많이 만들었어요. 해가 일찍 떨어지는 산간지방에선 아낙네들이 보자기에 수놓으며 소일을 했겠죠. 나무와 새 등의 문양이 정교하고 아름다운데 유교사회에서 펼치기 어려웠던 여성들의 예술성이 보자기를 통해 분출된 것이죠.”

 상을 덮는 상보, 예단을 싸는 혼수보, 옷보와 이불보 등 보자기가 무엇을 품느냐에 따라서도 이름이 다양하다. 혼수보에는 술(장식실)을 달고 금전지(금박종이)를 덧대 화려함을 더했다.

 재료에 따라서는 비단보·모시보·면보 등으로 나뉘는데, 이 중 비단보는 호남지방에서 주로 발견된다. 드넓은 평야를 바탕으로 물자가 풍부해서다.

 보자기의 귀퉁이에 끈이 달린 것도 우리 보자기의 특징. 취향이나 묶는 방법에 따라 끈의 수는 1~4개까지 다양하다.

 여러 보자기 중 사람들의 눈길을 사로잡는 것은 단연 조각보다. 일본과 터키 등 다른 나라에도 보자기는 있지만 조각보는 한국에만 있다.

 “옷감은 직사각형이고 한복은 곡선의 미를 추구하니 자연히 자투리 옷감이 남았겠죠. 옛 사람들이 이를 활용할 방법을 궁리하다가 조각보를 만들었어요.”

 이러한 우리 보자기의 예술적 가치는 해외에서 먼저 인정받았다. 색색의 천이 절묘하게 이어지고 기하학 문양의 수가 놓인 보자기가 서양 사람 눈에는 추상미술 작품으로 비친 것.

 허 관장은 “국내에도 보자기에 주목하는 예술가들이 늘고 있지만 아직은 관심이 부족하다”며 “우리 보자기뿐만 아니라 한국 전통문화의 가치를 소중히 여기는 사람들이 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서울 논현동 한국자수박물관은…국가보물 자수 등 3천여 유물 소장

 허동화 관장이 1976년 개관한 한국자수박물관은 1960년대부터 수집된 자수와 보자기를 중심으로 다듬잇돌·발·화문석 등 총 3000여점의 유물을 소장하고 있다. 그중 자수사계분경도·수가사 등의 자수 작품은 국가 지정 보물로, 왕비보·다라니주머니·대향낭 등은 중요민속자료로 채택됐다.

 최근 <베갯모>(2009) <주머니 쌈지>(2010) <이렇게 귀여운 어린이 옷>(2013) 등의 전시회를 통해 규방 공예의 다양한 측면을 조명하고, 잊혀져가는 우리 문화를 알리는 데 주력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열리고 있는 <규방 예술의 극치, 보자기>전에서는 2012~2013년 해외에 출품돼 큰 호응을 얻었던 조선시대 보자기 80여점이 전시 중이다. 궁중용보자기·당채장생문보·방사문혼례용수보 등을 만나볼 수 있다.

 허 관장은 “지난 39년간 700만명이 우리 보자기 문화를 보았다”며 “1000만명을 목표로 국내외에 새로운 전시회를 꾸준히 선보이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관람료 무료.
목록
전체279개, 현재10/전체19페이지 rss
게시물 검색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전통누비’ 대중화, 김해자 누비장 보유자 별세 관리자 2024-04-16 115
공지 한국서 새로운 예술을 찾는다(뉴욕모마 부관장) 관리자 2024-04-15 131
공지 강릉자수 야야기(시나미 매거진: 강릉문화재단)소개 관리자 2024-02-17 742
공지 근대자수 연구논문소개 관리자 2024-02-11 756
공지 공예가치와 공예정책 관리자 2024-02-01 888
공지 보자기 초대전 참여작가의 제작과정(동영상) 관리자 2024-01-29 968
공지 KBS 강릉 라디오 정보쇼(24.01,24) 관리자 2024-01-24 1028
공지 이칠용선생(한국공예가협회회장)의 방문 관리자 2024-01-09 1204
공지 유희순명장 자수보자기 초대전(서울문화투데이) 관리자 2023-11-28 1592
공지 오죽헌 상생발전을 위한 6개기관 협약식 체결(강원일보) 관리자 2023-11-08 1634
공지 유희순자수명장 초대전 소식(강원일보) 관리자 2023-11-08 1669
공지 동아시아 예복 "예" 특별전시회(정영양자수박물관) 관리자 2023-10-13 2141
공지 박세혜 우드아트 전시회(Old but New) 개최안내 관리자 2023-10-07 2154
공지 최유현 자수명장(국가무형문화재 제 80호) 전시회개최 안내 관리자 2023-09-19 2347
공지 한.중.일 문화장관회의 전주선언문 채택 관리자 2023-09-08 2370
공지 김순덕 전통자수명장 전승 발표회 관리자 2023-08-12 3302
공지 색실누비(김윤선 명장)회원전 소식 관리자 2023-08-12 3276
공지 민예운동의 선구자, 야나기 무네요시 관리자 2023-07-30 3418
공지 강릉 세계합창대회 기념 "강릉자수의 미" 지역작가 조대전 관리자 2023-06-30 3566
공지 자수박물관 소개(솔향강릉,강릉시 계간 소식지, 2023.여름호) 관리자 2023-06-19 3788
공지 전통의 새로운 활로(일본의 사례) 관리자 2023-06-05 3816
공지 유희순 자수명장님의 방문 관리자 2023-05-22 4027
공지 강릉자수가 살아 숨쉬는 아름다운 테마여행 관리자 2023-05-20 4182
공지 김환기 회고전(호암미술관) 관리자 2023-05-16 4281
공지 김영희 자수명장님의 방문 관리자 2023-05-11 4336
공지 강릉자수박물관, 이색적인 체험으로 즐기는 힐링여행 관리자 2023-05-03 4271
공지 자수, 보자기 전시유믈 특강(서울공예박물관) 관리자 2023-04-10 4662
공지 규방공예의 위대함 관리자 2023-04-08 4504
공지 강릉수보, 현대로의 여행 관리자 2023-04-07 4721
공지 강릉자수박물관의 꿈 관리자 2023-04-03 4736
공지 강릉에서 가볼만한 박물관 소개(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3-03-31 4770
공지 어머니의 집 관리자 2023-03-09 4844
공지 강릉자수박물관 소개 최신 유투브 영상 관리자 2023-02-20 5112
공지 "동트는 강원"에 올린 추억의 글 관리자 2023-02-11 5191
공지 진품 명품 고미술이야기(산문집, 출간안내) 관리자 2023-01-25 5332
공지 조선왕조실록 오대산사고본 환수 관리자 2023-01-09 5301
공지 "강릉자수 활용한 문화상품 개발 필요"(강원일보) 관리자 2022-11-24 6270
공지 강릉 문화자원을 활용한 니트 패션문화상품 개발 -강릉 수보 … 관리자 2022-11-23 6125
공지 김순덕 전통자수장 전승발표회 관리자 2022-11-17 6304
공지 강릉원주대학교 패션디자인학과 - 강릉자수박물관 MOU체결 관리자 2022-11-15 6543
공지 강릉자수박물관 재개관기념 전시장 소개 유투브 영상 관리자 2022-10-29 6384
공지 강릉자수를 활용한 문화상품 개발에 관한 연구 (김용문, 한복문… 관리자 2022-10-28 6535
공지 김현희 자수장과 제자들의 강릉 나들이전 관리자 2022-10-20 6510
공지 재개관소식(KBS 제 1 방송국 " 라디오 전국일주") 관리자 2022-10-20 6829
공지 강릉규방공예가 일본에 소개됩니다 관리자 2022-10-12 6626
공지 강릉전통자수 문양을 활용한 실크스크린 체험 관리자 2022-10-05 6745
공지 자수보자기 명장 김순덕선생, 김현희선생, 색실누비 명장 김윤선… 관리자 2022-08-19 7513
공지 강릉자수박물관 재개관 소식(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8-03 7454
공지 KBS 강릉방송국 라디오정보쇼(안엉갑 관장 인터뷰) 관리자 2022-07-14 7801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의 동양자수박물관은 존속해야 한다 관리자 2022-03-18 9844
공지 대한민국 문화의 별, 이어령교수 별세하다 관리자 2022-02-26 10362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2-16 10371
공지 동양미술을 아는것, 결국 우리 자신을 아는 길! 관리자 2022-02-14 10346
공지 강릉자수의 생활화운동(1) 관리자 2022-02-14 10290
공지 강릉색실누비 우수성과 기원소개(아모레 설화수" 매거진) 관리자 2022-01-18 10886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일보, 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1-13 11063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MBS 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관리자 2022-01-13 11004
공지 강릉의 문화재, 강릉자수(오죽현박물관특별전)소개 관리자 2022-01-02 11467
공지 지역문화를 담다,강릉자수(최근 블로그 소개) 관리자 2021-12-30 11311
공지 강릉색실누비의 디자인가치(황수홍교수, 한국디지안학회) 관리자 2021-12-26 11504
공지 최현숙작가님(강릉자수 서포터스회원)의 신간소개 관리자 2021-12-26 11459
공지 강릉시와 자수박물관 유물매각 난항(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1-12-07 11637
공지 KBS 강릉방송국 라디오(영동포커스): 자수박물관의 근황소식 관리자 2021-12-04 11800
공지 강릉자수의 조형적 의미를 다시 생각한다(미술사학자 강우방) 관리자 2021-11-26 11840
공지 강릉자수 작품 전시·판매하는 청년들(강원일보) 관리자 2021-11-18 11831
공지 강릉자수 기반 강릉청년작가 공예디자인 기획전시(프레시안) 관리자 2021-11-15 11981
공지 강릉자수문양을 활용한 공예상품소개 관리자 2021-10-31 12027
공지 강릉자수를 알리는 강릉시민들(KBS News) 관리자 2021-10-30 12134
공지 일본의 프랑스자수작가 국내 전시회 (자료)소개 관리자 2021-10-24 11985
공지 강원도 양구 백자연구소 소개(전통과 현대의 조화) 관리자 2021-10-17 11934
공지 MBC 강원영동(라디오 동서남북) 강릉자수기획전시 심층인터뷰(문… 관리자 2021-10-13 12068
공지 강릉자수 아름다움 담은 전시회 "풍성" 관리자 2021-10-05 12233
공지 강릉자수연구소(일명: 강릉자수 스토리랩 GIV, 문현선대표) 관리자 2021-09-30 12215
공지 제주예나르공예박물관 소개(양의숙관장) 관리자 2021-09-24 12289
공지 강릉자수, 한복에 담다(강릉원주대 패션디자인학과 전시회) 관리자 2021-09-01 12528
공지 이어령교수님, 서울대졸업식(2021 후기) 축사전문 관리자 2021-08-27 12585
공지 김치호의 "고미술을 찾아서" 관리자 2021-08-09 12895
공지 쌈지사랑 인스타그램: 강릉자수 소장유물소개 관리자 2021-06-29 12774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소개(자유여행가 쿠니, 파랑 블로그소개) 관리자 2021-06-08 12916
공지 박물관, 소장품 인수·대여 공지(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1-05-22 13293
공지 자수박물관 최민대표 인터뷰(MBC 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관리자 2021-05-15 13168
공지 강릉자수, 한복에 담다(한복공모전 선정) 관리자 2021-05-02 13124
공지 자수박물관 문제해결 답보상태(강원도민일보), 강를자수지키기(… 관리자 2021-03-16 13767
공지 문체부, 문화예술, 사회적기업공모 관리자 2021-02-10 14260
공지 강릉자수 텀블백 트로젝트 가동(강릉자수 서포터스) 관리자 2021-02-10 14334
공지 [강원도민일보] 강릉자수 서포터스, 모금운동전개 관리자 2020-12-31 14839
공지 MBC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강릉자수서포터즈 문현선 … 관리자 2020-12-25 15391
공지 [강원일보]강릉자수 지키기 프로젝트 가동 관리자 2020-12-24 15019
공지 강릉시의회(2020 2차 회기말)윤희주의원 자수박물관 관련 5분 자… 관리자 2020-12-19 15424
공지 [언중언]문화 강국(강원일보) 관리자 2020-12-03 15441
공지 [강원도민일보] 강릉서포터즈, 자수박물관 존속 청원 시에 전달 관리자 2020-11-12 15346
공지 [강원일보] 폐관 위기 동양자수박물관 존속 목소리 커져 관리자 2020-11-12 15637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동양자수의 수난 관리자 2020-11-11 15440
공지 (MBC TV 영동방송, 강원 365, 7번국도) 존폐위기에 놓인 동양자… 관리자 2020-11-08 15473
공지 (기사글)강릉색실누비 작가 이덕은(전승공예대전 대통령상 수상)… 관리자 2020-11-04 15834
공지 [기사글] 강릉시의 미래도시 이미지조사 관리자 2020-10-27 15570
공지 [기사글] 강릉 자수의 특별함 담은 2色 전시회(강원일보) 관리자 2020-10-21 15534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규방공예 박물관 존속시켜야”(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20 15422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돼야 한다 관리자 2020-10-16 15509
공지 [영상] 강릉자수 알리기 "강릉 싸람들" 동영상소개 관리자 2020-10-13 15427
공지 [기사글] “강릉 대표 규방문화공간 지켜달라”(강원일보) 관리자 2020-10-12 15478
공지 [영상] MBC 강원영동(TV), 강릉자수 서포터스 시명운동시작 관리자 2020-10-06 15571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동양자수박물관 폐관 안된다”(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05 15699
공지 [기사글] MBC강원영동: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되어야 관리자 2020-10-04 15481
공지 [라디오] MBC 강원영동(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시사… 관리자 2020-09-28 16134
공지 [영상]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무사히 마쳐 (폐막영상) 관리자 2020-09-28 15635
공지 [영상] 강릉자수, 이제는 브랜드화해야 관리자 2020-09-25 15717
공지 코로나 이후 생태적 전환 관리자 2020-09-15 15907
공지 "강릉자수" 사라질 위기, 지역자원화해야 한다 관리자 2020-09-14 15713
공지 “강릉자수 도시 브랜드화 필요”(강원일보) 관리자 2020-09-14 15711
공지 강릉자수를 도시브랜드 해야(김복자 시의원) 관리자 2020-09-12 16486
공지 [라디오] MBC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 관리자 2020-08-25 15884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신르네상스 꿈꾼다(강원일보) 관리자 2020-08-24 15917
공지 [영상] 2020 박물관 미술관 주간 기념 개막식 오프닝 소개 관리자 2020-08-15 15836
공지 강릉시 문화도시지원센터 강릉자수 서포터즈 관리자 2020-08-15 16016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행사소개 관리자 2020-08-12 15818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탄생(강원일보) 관리자 2020-06-30 16573
공지 강릉동양자수박물관 여행 프로그램 공모전 선정 관리자 2020-06-03 17088
공지 [영상] KBS TV 강원도가 좋다(강릉자수의 매력속으로) 관리자 2020-04-21 18050
공지 경이적인 강릉수보자기의 채색분석(강우방 미술사학자) 관리자 2020-04-13 18603
공지 조선시대 민보의 사회문화적 가치: 조각보와 강릉수보를 중심으… 관리자 2020-03-07 18410
공지 강릉 보자기의 경이적인 만물생성도 萬物生成圖(강우방, 월간 민… 관리자 2020-03-03 19251
공지 "강릉색실누비" 학술논문 "한복문화"학회지에 게제 관리자 2020-02-01 19006
공지 [영상] 예술로 승화된 강원의 규방문화, 강릉자수(MBC 강원영동) 관리자 2020-01-18 18844
144 이어령의 토박이문화: 미래성장의 원동력 관리자 2019-09-03 3459
143 한.중.일 문화장관회의 개최 관리자 2019-08-26 9840
142 손인숙명장 관리자 2019-08-09 3783
141 김윤선의 색실누비 방송(유투브 영어자막) 관리자 2019-07-29 3840
140 강릉자수, 경계를 넘다(mbc 강원영동, 강원365, 7번국도) 관리자 2019-06-28 10492
139 강원일보 보도기사(최민관장 부부, 피플 앤드 피플) 관리자 2019-06-20 10369
138 동양자수박물관 초대기획전 소개(강원일보) 관리자 2019-06-19 10312
137 동양자수박물관 초대기획전 소개(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19-06-14 10035
136 동양자수박물관 2019 문화가 있는 날 뮤지엄뉴스 보도 관리자 2019-05-22 4395
135 강릉색실누비가 대한민국 전승공예대전(2018)에서 관리자 2018-12-15 12079
134 2018 동양자수박물관-강릉원주대학교 패션디자인학과 상호 교류 … 관리자 2018-11-12 12082
133 한복주간 특별전(고운색, 고운생)소개(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18-10-18 12148
132 한국미술감상놀이(신간서적 발간안내) 관리자 2018-09-25 12479
131 뮤지엄뉴스(혜곡 최순우기념관 자수전시) 관리자 2018-09-12 4630
130 색실누비 공예가 김윤선 인터뷰(북촌한옥마을) 관리자 2018-08-31 5048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