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자수박물관

플래시플레이어 다운로드페이지 이동
이 콘텐츠는 Flash로 제작되었습니다.
이 콘텐츠를 보시려면 Flash Player가 필요합니다.

“조각보는 양반에겐 절약, 서민에겐 가난 상징”

작성일
14-01-02 20:26
작성자
관리자
조회
6,638

첨부파일

  •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조각보는 양반에겐 절약, 서민에겐 가난 상징”


조각보를 선물받은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 총재와 여성가족부 조윤선 장관. 이유진 기자, 여성가족부 제공

[한겨레] 전통 조각보 작가 강금성씨

스카프 하나 완성하는 데 열흘

“자부심 갖고 다양한 시도 할 것”


지난달 초 한국을 찾은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아이엠에프) 총재는 기자회견장에서 한국의 조각보 스카프를 매고 나왔다. 여성가족부 조윤선 장관이 스카프 마니아로 알려진 총재에게 선물한 바람개비 문양의 비단 스카프였다.

여성가족부 쪽은 “장관이 라가르드 총재의 은발과 피부톤을 염두에 두고 직접 색깔과 길이, 사선 끝처리 등 디자인을 제작 의뢰했다”고 밝혔다. 외국 공무원들이 에르메스 등 그 나라의 유명 브랜드 스카프를 외빈들에게 선물하는 데 착안한 것이다.

스카프를 만든 강금성(54) 빈 컬렉션(http://www.viin.co.kr/) 대표는 고급 이부자리를 주로 제작하는 전통 침구 작가다. 그는 “우리 전통 조각보는 양반들에게는 절약 정신이었고, 서민들에게는 가난의 산물이었다”고 말했다. 조각보는 엄청난 손작업 끝에 탄생한다. 라가르드 총재의 스카프를 예로 들면, 비단의 올을 뽑아가며 빈틈없이 재단한 총 250여개의 삼각형 조각을 썼다. 사각형 하나에 8조각 삼각형의 각도와 대각선을 맞춰 일일이 바람개비 모양으로 누벼야 하기 때문에 한 사람이 스카프 하나 완성하는 데 열흘 남짓 걸린다고 한다. ‘장인들의 한 땀 한 땀’을 강조하면서 ‘명품’이라 일컫는 외국 고가품에 견줄 만하다.

침구 작가 강금성 빈 컬렉션 대표가 공방에서 조각보를 보여주고 있다. 이유진 기자, 여성가족부 제공

“외할머니가 한복을 지으셨거든요. 그 모습을 보며 어릴 때부터 한복의 바느질과 전통 색감을 마음에 품게 됐고, 30대에 퀼트를 배우면서 우리 전통인 조각보에 관심을 갖게 됐어요.”

성인이 돼 바느질을 하다 보니 목 디스크가 와, 낮고 작은 베개를 만들려고 시도한 누에고치 베개는 뜻밖에 일본 편집숍에 진출하는 등 큰 인기몰이를 했다. 천 조각을 삼각형으로 접고 회오리 모양으로 붙여서 박음질한 ‘잣물림’ 방석도 공방의 대표 상품이다. 지금은 아기의 배내옷, 버선, 어른용 의류, 소품들까지 다양한 제품을 내놓고 있다. 강 대표는 지난해 4월엔 국제가구박람회가 열리는 밀라노에서 연 ‘한국 공예의 법고창신’ 전시회에 참여했고, 9월엔 프랑스 생활디자인 박람회 ‘메종 오브제 파리’에 제품을 선보였다. 요즘은 이탈리아에서 수입한 캐시미어 같은 원단에 조각보를 접목한 스카프와 담요, 그리고 의류까지 다채로운 시도를 해보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침구류다. 그는 “사람은 누구나 인생의 3분의 1을 베개와 이불에 지탱하면서 살아가기 때문에 침구는 생로병사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고 말했다.

“비단 금자가 들어간 이름처럼 비단을 만지면서 살고 있지만 전통공예는 진짜 어려운 일 같아요. 전통 자수 장인들이 줄어들고, 색동을 인쇄한 명주천도 찾기 힘들어요. 우리 전통 기법이나 색감을 촌스럽다고 보는 경향도 여전해 장벽이 높은 편이지요.”

정부를 중심으로 요즘 ‘한국적인 것’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지만 이상과 현실은 여전히 거리가 멀다. 그는 “녹록지 않은 상황이지만 자부심을 갖고 협업 등 여러 시도를 해보려고 한다”고 말했다.

이유진 기자 frog@hani.co.kr
목록
전체184개, 현재10/전체13페이지 rss
게시물 검색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기사글] 강릉시의 미래도시 이미지조사 관리자 2020-10-27 97
공지 [기사글] 강릉 자수의 특별함 담은 2色 전시회(강원일보) 관리자 2020-10-21 128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규방공예 박물관 존속시켜야”(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20 150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돼야 한다 관리자 2020-10-16 220
공지 [영상] 강릉자수 알리기 "강릉 싸람들" 동영상소개 관리자 2020-10-13 224
공지 [기사글] “강릉 대표 규방문화공간 지켜달라”(강원일보) 관리자 2020-10-12 247
공지 [영상] MBC 강원영동(TV), 강릉자수 서포터스 시명운동시작 관리자 2020-10-06 309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동양자수박물관 폐관 안된다”(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05 307
공지 [기사글] MBC강원영동: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되어야 관리자 2020-10-04 288
공지 [라디오] MBC 강원영동(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시사… 관리자 2020-09-28 355
공지 [영상]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무사히 마쳐 (폐막영상) 관리자 2020-09-28 330
공지 [영상] 강릉자수, 이제는 브랜드화해야 관리자 2020-09-25 393
공지 코로나 이후 생태적 전환 관리자 2020-09-15 457
공지 "강릉자수" 사라질 위기, 지역자원화해야 한다 관리자 2020-09-14 473
공지 “강릉자수 도시 브랜드화 필요”(강원일보) 관리자 2020-09-14 460
공지 강릉자수를 도시브랜드 해야(김복자 시의원) 관리자 2020-09-12 521
공지 [라디오] MBC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 관리자 2020-08-25 679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신르네상스 꿈꾼다(강원일보) 관리자 2020-08-24 689
공지 [영상] 2020 박물관 미술관 주간 기념 개막식 오프닝 소개 관리자 2020-08-15 768
공지 강릉시 문화도시지원센터 강릉자수 서포터즈 관리자 2020-08-15 767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행사소개 관리자 2020-08-12 814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탄생(강원일보) 관리자 2020-06-30 1480
공지 강릉동양자수박물관 여행 프로그램 공모전 선정 관리자 2020-06-03 1809
공지 [영상] KBS TV 강원도가 좋다(강릉자수의 매력속으로) 관리자 2020-04-21 2374
공지 경이적인 강릉수보자기의 채색분석(강우방 미술사학자) 관리자 2020-04-13 2578
공지 조선시대 민보의 사회문화적 가치: 조각보와 강릉수보를 중심으… 관리자 2020-03-07 2959
공지 강릉 보자기의 경이적인 만물생성도 萬物生成圖(강우방, 월간 민… 관리자 2020-03-03 3112
공지 "강릉색실누비" 학술논문 "한복문화"학회지에 게제 관리자 2020-02-01 3519
공지 [영상] 예술로 승화된 강원의 규방문화, 강릉자수(MBC 강원영동) 관리자 2020-01-18 3433
공지 강릉 오죽헌시립박물관 특별전시안내(2019/12/20-2020/6/7) 관리자 2019-12-11 3663
공지 나의 꿈, 자수이야기(창원문화재단 초청특별강연) 관리자 2019-11-07 3839
공지 미술사학자 강우방교수님 강릉수보자기 특강(강원일보) 관리자 2019-09-26 4212
공지 창원시 문화재단 초청 동양자수박물관 기획전시회(경남도민신문,… 관리자 2019-09-19 4295
공지 대전 MBC 생방송 "아침이 좋다(강릉자수, 경계를 넘다)" 관리자 2019-09-03 4281
공지 한.중.일 문화장관회의 개최 관리자 2019-08-26 4299
공지 강릉자수, 경계를 넘다(mbc 강원영동, 강원365, 7번국도) 관리자 2019-06-28 4903
공지 강원일보 보도기사(최민관장 부부, 피플 앤드 피플) 관리자 2019-06-20 4945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초대기획전 소개(강원일보) 관리자 2019-06-19 4880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초대기획전 소개(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19-06-14 4760
공지 강릉색실누비가 대한민국 전승공예대전(2018)에서 관리자 2018-12-15 6151
공지 2018 동양자수박물관-강릉원주대학교 패션디자인학과 상호 교류 … 관리자 2018-11-12 6265
공지 한복주간 특별전(고운색, 고운생)소개(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18-10-18 6566
공지 한국미술감상놀이(신간서적 발간안내) 관리자 2018-09-25 6656
공지 허동화관장님,“자수와 보자기 ‘세계 브랜드’로 만든 문화전도… 관리자 2018-06-14 7697
공지 관광해설사와 같은 파워블로거 소개(강릉SNS서포터스, 개인 등) 관리자 2018-05-21 8618
공지 문화올림픽의 전도사 관리자 2018-04-04 8135
공지 매일경제소개(동양자수박물관) 관리자 2018-03-29 8426
공지 문화올림픽을 꽃피운 열정(강원도민일보 기고문) 관리자 2018-01-23 8954
공지 한땀한땀 정성담아낸 강릉의 美, 자수보.색실누비쌈지 관리자 2017-11-30 10039
공지 너무나 한국적인, 그래서 더 현대적인 관리자 2017-11-18 9998
공지 드디어 강릉색실누비가 평창올림픽 예술포스터 전시회에 모습을 … 관리자 2017-11-01 10240
공지 전통마을체험여행(강릉지역) 관리자 2017-02-14 10869
공지 mbc tv 영동방송 (강원365)에 자수박물관 출연 관리자 2017-01-26 11152
공지 올림픽 관련 주한10개국 대사 박물관 관람 관리자 2016-10-01 11374
공지 문화가 있는 날(동양자수박물관) 특강소개:신사임당의 시.서.화 관리자 2016-07-17 12093
공지 신사임당 허스토리(빛의 일기) 촬영 관리자 2016-05-27 11840
공지 [강릉-문화가 있는 날 행사 다채]옛여성들 문화 이해(동양자수박… 관리자 2016-04-28 11562
공지 동양자수박물관의 관광해설사와 같은 파워블로거 소개(개인, 한… 관리자 2016-02-01 13035
공지 MBC 강원생방송 365 (2차):임영보자기 연구회 주관 강릉자수 전… 관리자 2016-01-04 12855
공지 MBC 강원365에 동양자수박물관 소개 관리자 2015-12-15 12620
공지 임영보자기연구회 전시회-보자기의 추억속으로-(강릉시 공식블로… 관리자 2015-12-14 12403
공지 강릉수보자기 전시회(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15-12-11 12602
공지 송학자수특별전 소개(강릉시공식 블로그) 관리자 2015-10-23 12958
공지 솔향에 피어난 천년사랑, 송학자수특별전(강릉교차로) 관리자 2015-10-13 13083
공지 300년 전 강릉자수 아름다움에 감탄사 연발(평창올림픽 외신기자… 관리자 2015-02-12 13458
49 “강릉단오제 원형은 고려말 기은제” 관리자 2015-06-15 4576
48 예로 지은 경복궁/임석재 지음(이화여대 건축학부 교수) 관리자 2015-06-15 4986
47 동양자수박물관 소개 신간서적 출간 관리자 2015-04-15 13116
46 강릉 공방거리 조성 문화올림픽 이끈다(강릉 오죽헌마을) 관리자 2015-03-16 5097
45 전통문화개발하여 문화강국만들자(자료) 관리자 2015-03-14 4103
44 300년 전 강릉자수 아름다움에 감탄사 연발(평창올림픽 외신기자… 관리자 2015-02-12 13458
43 대한민국 사립박물관의 희망 관리자 2014-11-25 4325
42 숙명여대 정영양 자수 박물관 특별전" 예술을 입다: 실과 나" 관리자 2014-10-19 4755
41 박대통령의 카나다 국빈방문 의상(강릉수보 이미지) 관리자 2014-09-22 4883
40 ‘한국자수' 최고권위자 정영양박사 美뉴왁박물관 ‘명예의… 관리자 2014-09-16 4763
39 아리랑 TV 영어방송에 박물관 소개 관리자 2014-08-28 4523
38 영동헬로비전 라디오 스타 FM 출연 동영상(동양자수의 매력에 빠… 관리자 2014-08-22 4663
37 교황님에게 드린 선물: 재창조된 강릉수보 관리자 2014-08-15 4563
36 강릉시 주최 길위의 인문학 강좌(강릉모루도서관):강릉자수 관리자 2014-08-09 5034
35 강릉녹색도시 체험센터(경포)연계관광프로그램 운영 관리자 2014-08-02 4858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