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자수박물관

보도자료

포켓몬의 요괴학: 글로벌 문화컨텐츠로 발전비결

작성일
16-07-28 09:45
작성자
관리자
조회
4,589

첨부파일

  •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일본 민담 속 요괴(妖怪)를 어린이용 캐릭터로 발전시킨 포켓몬 브랜드가 한국을 비롯한 세계시장을 휩쓸고 있다. 1996년 닌텐도 비디오게임으로 탄생한 포켓몬은 20년간 진화를 거듭해 애니메이션, 장난감, 캐릭터, 학용품, 교육, 서비스업 등 다방면으로 진출했다. 지난해 세계에서 21억달러(약 2조4000억원) 매출을 올렸다. 자본금 약 40억원에 불과한 회사가 캐릭터 등을 팔아 600배 매출을 매년 올리고 있는 셈이다. 이는 한화건설의 작년 이라크 신도시 건설사업 수주액과 비슷한 규모다. 일본 '포켓몬컴퍼니'에 따르면 포켓몬 브랜드 출범 후 누적 매출은 4조8000억엔(약 52조원)에 이른다. 이 가운데 55%가 해외에서 팔린 것이다. 최근에는 모바일 게임 '포켓몬 고'가 열풍을 일으켜 더 큰 수익을 창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日 인문학 지원이 글로벌 콘텐츠로

포켓몬 프랜차이즈의 세계적 성공 이면에는 100년 전부터 이어져 온 일본의 '요괴학' 지원이 있다고 전문가들은 지적한다. 일본에서는 20세기 초부터 요괴학이 학문으로 인정받아 꾸준한 연구가 이뤄져 왔고 현재도 세계요괴협회, 와세다대 요괴연구회 등이 활동하고 있다. 포켓몬 캐릭터들은 이 기반에서 나왔다는 것이다.

실제 포켓몬의 다채로운 캐릭터들은 동양고전 '산해경(山海經)'에 등장한 요물·괴수들과 많이 닮아 있다. '나인테일'은 구미호, '윈디'는 인면효, '쥬레곤'은 여비어와 유사한 외모를 띠고 있다. 포켓몬은 어느날 회의에서 우연히 나온 게 아니라, 오랜 전설과 100년 이상 쌓아온 학문적 토대 위에 현대 스토리 산업이 접목된 성과물인 셈이다. 마케팅 전문가인 이유재 서울대 경영학과 교수는 "일본은 1800년대부터 인문학에 투자해 소위 '오타쿠'로 불리는 인재들을 길러냈고, 이들이 자국 문화의 스토리텔링을 풍부하게 만들었다"고 말했다.

◇뽀로로는 포켓몬이 될 수 없었나

포켓몬의 대성공이 우리나라에 시사하는 점은 무엇일까. 권만우 경성대 디지털미디어학부 교수는 "우리나라도 민담·설화 같은 '황당한' 소재를 학문 분야로 인정하고 장기간 지원해야 포켓몬 같은 '킬러 콘텐츠'를 개발할 수 있다"고 말했다. 권 교수는 "일본은 '애들 장난' 취급받던 요괴를 철저히 학문화해 오늘날 포켓몬을 만들었다"며 "'이웃집 토토로(1988)'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2001)' 등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콘텐츠의 경우 일본의 설화·민담 등 뿌리 깊은 인문학 콘텐츠와 맞닿아 있어 스토리 구도도 치밀하고 전 세계 관객과 공감이 가능했던 것"이라고 말했다.

일본동화(動畫)협회에 따르면 일본 애니메이션 산업의 규모는 2015년 1조6300억엔(약 18조원)에 달했다. 권 교수는 "우리나라도 '뽀로로'처럼 성공한 상품이 있지만 인문학적 기반이 없는 순수 창작물에 가깝기 때문에 포켓몬처럼 '롱런'하는 세계적 콘텐츠로 발돋움하긴 힘들다"고 말했다. 채영희 부경대 국문과 교수는 "모험적이고 희귀한 연구 분야에 대해 열려 있는 지원 체계를 확립하고 이를 장기적으로 지탱해줘야 언젠가 '포켓몬' 같은 콘텐츠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목록
전체230개, 현재10/전체16페이지 rss
게시물 검색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의 동양자수박물관은 존속해야 한다 관리자 2022-03-18 1638
공지 대한민국 문화의 별, 이어령교수 별세하다 관리자 2022-02-26 1934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2-16 2079
공지 동양미술을 아는것, 결국 우리 자신을 아는 길! 관리자 2022-02-14 2049
공지 강릉자수의 생활화운동(1) 관리자 2022-02-14 2051
공지 강릉색실누비 우수성과 기원소개(아모레 설화수" 매거진) 관리자 2022-01-18 2552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일보, 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1-13 2714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MBS 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관리자 2022-01-13 2736
공지 강릉의 문화재, 강릉자수(오죽현박물관특별전)소개 관리자 2022-01-02 2875
공지 지역문화를 담다,강릉자수(최근 블로그 소개) 관리자 2021-12-30 2925
공지 강릉색실누비의 디자인가치(황수홍교수, 한국디지안학회) 관리자 2021-12-26 3016
공지 최현숙작가님(강릉자수 서포터스회원)의 신간소개 관리자 2021-12-26 3020
공지 강릉시와 자수박물관 유물매각 난항(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1-12-07 3302
공지 KBS 강릉방송국 라디오(영동포커스): 자수박물관의 근황소식 관리자 2021-12-04 3344
공지 강릉자수의 조형적 의미를 다시 생각한다(미술사학자 강우방) 관리자 2021-11-26 3377
공지 강릉자수 작품 전시·판매하는 청년들(강원일보) 관리자 2021-11-18 3497
공지 강릉자수 기반 강릉청년작가 공예디자인 기획전시(프레시안) 관리자 2021-11-15 3494
공지 강릉자수문양을 활용한 공예상품소개 관리자 2021-10-31 3726
공지 강릉자수를 알리는 강릉시민들(KBS News) 관리자 2021-10-30 3758
공지 일본의 프랑스자수작가 국내 전시회 (자료)소개 관리자 2021-10-24 3699
공지 강원도 양구 백자연구소 소개(전통과 현대의 조화) 관리자 2021-10-17 3681
공지 MBC 강원영동(라디오 동서남북) 강릉자수기획전시 심층인터뷰(문… 관리자 2021-10-13 3757
공지 강릉자수 아름다움 담은 전시회 "풍성" 관리자 2021-10-05 3967
공지 강릉자수연구소(일명: 강릉자수 스토리랩 GIV, 문현선대표) 관리자 2021-09-30 3959
공지 제주예나르공예박물관 소개(양의숙관장) 관리자 2021-09-24 4009
공지 강릉자수, 한복에 담다(강릉원주대 패션디자인학과 전시회) 관리자 2021-09-01 4118
공지 이어령교수님, 서울대졸업식(2021 후기) 축사전문 관리자 2021-08-27 4259
공지 김치호의 "고미술을 찾아서" 관리자 2021-08-09 4359
공지 쌈지사랑 인스타그램: 강릉자수 소장유물소개 관리자 2021-06-29 4666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소개(자유여행가 쿠니, 파랑 블로그소개) 관리자 2021-06-08 4779
공지 박물관, 소장품 인수·대여 공지(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1-05-22 5108
공지 자수박물관 최민대표 인터뷰(MBC 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관리자 2021-05-15 5014
공지 강릉자수, 한복에 담다(한복공모전 선정) 관리자 2021-05-02 5091
공지 자수박물관 문제해결 답보상태(강원도민일보), 강를자수지키기(… 관리자 2021-03-16 5780
공지 문체부, 문화예술, 사회적기업공모 관리자 2021-02-10 6388
공지 강릉자수 텀블백 트로젝트 가동(강릉자수 서포터스) 관리자 2021-02-10 6375
공지 [강원도민일보] 강릉자수 서포터스, 모금운동전개 관리자 2020-12-31 6843
공지 MBC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강릉자수서포터즈 문현선 … 관리자 2020-12-25 7219
공지 [강원일보]강릉자수 지키기 프로젝트 가동 관리자 2020-12-24 7072
공지 강릉시의회(2020 2차 회기말)윤희주의원 자수박물관 관련 5분 자… 관리자 2020-12-19 7243
공지 [언중언]문화 강국(강원일보) 관리자 2020-12-03 7328
공지 [강원도민일보] 강릉서포터즈, 자수박물관 존속 청원 시에 전달 관리자 2020-11-12 7369
공지 [강원일보] 폐관 위기 동양자수박물관 존속 목소리 커져 관리자 2020-11-12 7655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동양자수의 수난 관리자 2020-11-11 7421
공지 (MBC TV 영동방송, 강원 365, 7번국도) 존폐위기에 놓인 동양자… 관리자 2020-11-08 7402
공지 (기사글)강릉색실누비 작가 이덕은(전승공예대전 대통령상 수상)… 관리자 2020-11-04 7621
공지 [기사글] 강릉시의 미래도시 이미지조사 관리자 2020-10-27 7435
공지 [기사글] 강릉 자수의 특별함 담은 2色 전시회(강원일보) 관리자 2020-10-21 7565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규방공예 박물관 존속시켜야”(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20 7443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돼야 한다 관리자 2020-10-16 7467
공지 [영상] 강릉자수 알리기 "강릉 싸람들" 동영상소개 관리자 2020-10-13 7349
공지 [기사글] “강릉 대표 규방문화공간 지켜달라”(강원일보) 관리자 2020-10-12 7404
공지 [영상] MBC 강원영동(TV), 강릉자수 서포터스 시명운동시작 관리자 2020-10-06 7504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동양자수박물관 폐관 안된다”(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05 7678
공지 [기사글] MBC강원영동: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되어야 관리자 2020-10-04 7419
공지 [라디오] MBC 강원영동(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시사… 관리자 2020-09-28 7900
공지 [영상]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무사히 마쳐 (폐막영상) 관리자 2020-09-28 7594
공지 [영상] 강릉자수, 이제는 브랜드화해야 관리자 2020-09-25 7691
공지 코로나 이후 생태적 전환 관리자 2020-09-15 7933
공지 "강릉자수" 사라질 위기, 지역자원화해야 한다 관리자 2020-09-14 7683
공지 “강릉자수 도시 브랜드화 필요”(강원일보) 관리자 2020-09-14 7849
공지 강릉자수를 도시브랜드 해야(김복자 시의원) 관리자 2020-09-12 8227
공지 [라디오] MBC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 관리자 2020-08-25 7867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신르네상스 꿈꾼다(강원일보) 관리자 2020-08-24 7930
공지 [영상] 2020 박물관 미술관 주간 기념 개막식 오프닝 소개 관리자 2020-08-15 7966
공지 강릉시 문화도시지원센터 강릉자수 서포터즈 관리자 2020-08-15 8119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행사소개 관리자 2020-08-12 7897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탄생(강원일보) 관리자 2020-06-30 8695
공지 강릉동양자수박물관 여행 프로그램 공모전 선정 관리자 2020-06-03 9078
공지 [영상] KBS TV 강원도가 좋다(강릉자수의 매력속으로) 관리자 2020-04-21 9861
공지 경이적인 강릉수보자기의 채색분석(강우방 미술사학자) 관리자 2020-04-13 10257
공지 조선시대 민보의 사회문화적 가치: 조각보와 강릉수보를 중심으… 관리자 2020-03-07 10334
공지 강릉 보자기의 경이적인 만물생성도 萬物生成圖(강우방, 월간 민… 관리자 2020-03-03 10761
공지 "강릉색실누비" 학술논문 "한복문화"학회지에 게제 관리자 2020-02-01 11024
공지 [영상] 예술로 승화된 강원의 규방문화, 강릉자수(MBC 강원영동) 관리자 2020-01-18 10811
95 김승옥작가인터뷰:무진기행 관리자 2016-08-03 4378
94 포켓몬의 요괴학: 글로벌 문화컨텐츠로 발전비결 관리자 2016-07-28 4590
93 문화를 통한 산업경쟁력강화-산업의 문화화 관리자 2016-07-22 4615
92 전북 익산시, 동아시아문화도시 도전 관리자 2016-07-20 4505
91 문화가 있는 날(동양자수박물관) 특강소개:신사임당의 시.서.화 관리자 2016-07-17 15800
90 매주 수요일 문화의 날 행사(동양자수박물관 소개) 관리자 2016-07-01 4995
89 죽헌동 한옥마을.오죽헌 단지화검토 관리자 2016-06-20 5086
88 신사임당 허스토리(빛의 일기) 촬영 관리자 2016-05-27 15486
87 공간을 살리는 청년들 관리자 2016-05-15 4927
86 '무량수전의 아름다움' 일깨워준 '최순우' 관리자 2016-05-14 5338
85 [강릉-문화가 있는 날 행사 다채]옛여성들 문화 이해(동양자수박… 관리자 2016-04-28 15095
84 "태후, 창조경제.문화융성 동반성장모델" 관리자 2016-04-11 4446
83 강릉오죽헌 공예마을 조성 관리자 2016-04-04 4727
82 전통문화에 산업의 옷 입혀 관리자 2016-03-02 4140
81 모정 깃든 1950년대 버선본 관리자 2016-03-02 5066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