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자수박물관

보도자료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의 동양자수박물관은 존속해야 한다

작성일
22-03-18 12:51
작성자
관리자
조회
2,166

첨부파일

  •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강원도만의 독창적인 미적 세계"를 최초로 발견하고 발굴한
연구내용을 기반으로 "강원의 미"라는 고미술 전문서적을 19
93년 강원일보에서 출간한 바 있는 유용태선생님(강원 고미
술연합회 회장, 예맥 고미술회장 역임, 현재 강원 고미술연합
고문)의 글을 아래에 소개합니다.
...................................................


강원일보(http://www.kwnews.co.kr) 2022년 3월 18일 기사입니다.

[발언대]강릉의 동양자수박물관은 존속해야 한다



강릉 전통자수품의 우수성을 처음 알게 된 것은 1975년 7월25일. 춘천에서 강원도 내 처음으로 고미술동호인들의 모임인 예맥고미술회가 창립되고서부터였다. 지역 저명인사들이 총망라된 이 모임이 매월 정기적으로 월례회를 개최하고 연구발표, 토론회를 할 때였다. 강릉 출신이며 ‘강원문화논총' 저서를 펴낸 최승순 강원대 교수 회원이 집안 대대로 전래된 강릉 자수품(밥상보·수저집) 2점을 소개하며 자상한 설명까지 곁들였을 때 회원 모두가 흥미와 감동으로 도취됐었다. 이것이 강릉자수품의 우수성이 알려진 여명기(黎明期)였다고나 할까.

필자는 공직생활 중 비교적 잦은 영동지방 출장길에 고미술품 3기 운동(알기, 찾기, 가꾸기)에 열정을 쏟아오다가 집중적인 관심을 경주할 수 있었던 계기는 경찰서장으로 부임하고서였다고 하겠다. 몇 가지 사례를 들면 먼저 강릉 오죽헌 선교장에서 추석·설날이면 관내 기관장, 저명인사, 유지들을 초대, 축하연을 베풀곤 했는데 모두가 전통차례음식에 도취됐었다. 이러한 과정을 통해서 필자는 선교장 안주인 성기희씨로부터 개별적으로 강릉자수품에 대한 본질과 우수성을 배울 수 있었다. 다음은 대관령박물관 창설자이며 초대 관장이었던 홍귀숙 관장으로부터 한국 자수품과 강릉전통 자수품의 탁월성 등을 배움과 동시에 서울 인사동 상가에서 어린이 손바닥만 한 강릉 자수품이 가격 20만~30만원, 소반보는 300만~400만원에 거래된다는 실무적 상식도 얻게 됐다.

동양자수박물관 개관식이 거행되던 날 식장 내에는 강릉시민들보다 외지 축하객들로 더 붐볐다. 춘천에서 승용차 4대, 원주에서 3대가 갔을 뿐 아니라 광주, 대전, 충주 등 각처에서도 참가해줬다. 고미술계의 유명인사로는 서울에서 진품명품 감정가인 양의숙 위원, 금속품 감정가인 백부영 위원도 참석해 참석인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동양자수박물관의 존속은 개관 당시부터 강릉시민뿐 아니라 전 국민으로부터 큰 소리로 외쳐진 기틀이요, 바람이요, 영원 불변한 함성이었다. 서울 인사동 문화의 거리 중심가에서 한복의류 전문가이며 각급 학교에 출강하던 윤하순 교수는 전시품을 두루 관찰하다가 누비쌈지 앞에서 심각한 표정으로 “하늘 솜씨군” 한다. “하늘 솜씨라뇨?”라고 물으니 “천혜적 기교란 뜻이에요” 한다.

중국의 어느 여성 관람객은 “아니 중국에서도 볼 수 없었던 것을 한국에 와서 봤네!”라며 흡족해했고, 어느 일본 관객은 일본 자수품보다 더 세세하고 아름답다는 감탄사를 내뱉었다.

강릉 자수품은 강릉시민의 소유물이긴 하지만 한국인의 전통적 민속유물로서 한국인 모두의 소유물이요, 전세계인의 관심의 기호품이다. 이러한 문화유산을 관장해 오던 동양자수박물관의 임대기간 종료로 폐관 운운의 언론보도를 접했을 때 아연실색했다. 통탄함을 가눌 길이 없었다. 우리의 다음세대가 오늘의 이 현상을 파악, 인지하고 “당시의 선인들이 현철한 판단으로 적확한 결과를 계승케 했었구나”라고 찬탄케 해야 하겠다. 강릉시장님! 관계자 여러분께 당부드립니다. 동양자수박물관 존속토록 해주십시오. 의당당(宜當當) 존속해야 합니다.
목록
전체232개, 현재1/전체16페이지 rss
게시물 검색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강릉자수박물관 재개관 소식(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8-03 266
공지 KBS 강릉방송국 라디오정보쇼(안엉갑 관장 인터뷰) 관리자 2022-07-14 541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의 동양자수박물관은 존속해야 한다 관리자 2022-03-18 2167
공지 대한민국 문화의 별, 이어령교수 별세하다 관리자 2022-02-26 2449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2-16 2637
공지 동양미술을 아는것, 결국 우리 자신을 아는 길! 관리자 2022-02-14 2630
공지 강릉자수의 생활화운동(1) 관리자 2022-02-14 2590
공지 강릉색실누비 우수성과 기원소개(아모레 설화수" 매거진) 관리자 2022-01-18 3084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일보, 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1-13 3259
공지 자수박물관 근황소식(MBS 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관리자 2022-01-13 3290
공지 강릉의 문화재, 강릉자수(오죽현박물관특별전)소개 관리자 2022-01-02 3431
공지 지역문화를 담다,강릉자수(최근 블로그 소개) 관리자 2021-12-30 3484
공지 강릉색실누비의 디자인가치(황수홍교수, 한국디지안학회) 관리자 2021-12-26 3590
공지 최현숙작가님(강릉자수 서포터스회원)의 신간소개 관리자 2021-12-26 3584
공지 강릉시와 자수박물관 유물매각 난항(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1-12-07 3858
공지 KBS 강릉방송국 라디오(영동포커스): 자수박물관의 근황소식 관리자 2021-12-04 3902
공지 강릉자수의 조형적 의미를 다시 생각한다(미술사학자 강우방) 관리자 2021-11-26 3923
공지 강릉자수 작품 전시·판매하는 청년들(강원일보) 관리자 2021-11-18 4048
공지 강릉자수 기반 강릉청년작가 공예디자인 기획전시(프레시안) 관리자 2021-11-15 4064
공지 강릉자수문양을 활용한 공예상품소개 관리자 2021-10-31 4264
공지 강릉자수를 알리는 강릉시민들(KBS News) 관리자 2021-10-30 4285
공지 일본의 프랑스자수작가 국내 전시회 (자료)소개 관리자 2021-10-24 4198
공지 강원도 양구 백자연구소 소개(전통과 현대의 조화) 관리자 2021-10-17 4212
공지 MBC 강원영동(라디오 동서남북) 강릉자수기획전시 심층인터뷰(문… 관리자 2021-10-13 4304
공지 강릉자수 아름다움 담은 전시회 "풍성" 관리자 2021-10-05 4512
공지 강릉자수연구소(일명: 강릉자수 스토리랩 GIV, 문현선대표) 관리자 2021-09-30 4511
공지 제주예나르공예박물관 소개(양의숙관장) 관리자 2021-09-24 4561
공지 강릉자수, 한복에 담다(강릉원주대 패션디자인학과 전시회) 관리자 2021-09-01 4732
공지 이어령교수님, 서울대졸업식(2021 후기) 축사전문 관리자 2021-08-27 4891
공지 김치호의 "고미술을 찾아서" 관리자 2021-08-09 4878
공지 쌈지사랑 인스타그램: 강릉자수 소장유물소개 관리자 2021-06-29 5232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소개(자유여행가 쿠니, 파랑 블로그소개) 관리자 2021-06-08 5323
공지 박물관, 소장품 인수·대여 공지(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1-05-22 5668
공지 자수박물관 최민대표 인터뷰(MBC 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관리자 2021-05-15 5529
공지 강릉자수, 한복에 담다(한복공모전 선정) 관리자 2021-05-02 5589
공지 자수박물관 문제해결 답보상태(강원도민일보), 강를자수지키기(… 관리자 2021-03-16 6350
공지 문체부, 문화예술, 사회적기업공모 관리자 2021-02-10 6853
공지 강릉자수 텀블백 트로젝트 가동(강릉자수 서포터스) 관리자 2021-02-10 6863
공지 [강원도민일보] 강릉자수 서포터스, 모금운동전개 관리자 2020-12-31 7387
공지 MBC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강릉자수서포터즈 문현선 … 관리자 2020-12-25 7733
공지 [강원일보]강릉자수 지키기 프로젝트 가동 관리자 2020-12-24 7584
공지 강릉시의회(2020 2차 회기말)윤희주의원 자수박물관 관련 5분 자… 관리자 2020-12-19 7769
공지 [언중언]문화 강국(강원일보) 관리자 2020-12-03 7817
공지 [강원도민일보] 강릉서포터즈, 자수박물관 존속 청원 시에 전달 관리자 2020-11-12 7892
공지 [강원일보] 폐관 위기 동양자수박물관 존속 목소리 커져 관리자 2020-11-12 8170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동양자수의 수난 관리자 2020-11-11 7935
공지 (MBC TV 영동방송, 강원 365, 7번국도) 존폐위기에 놓인 동양자… 관리자 2020-11-08 7896
공지 (기사글)강릉색실누비 작가 이덕은(전승공예대전 대통령상 수상)… 관리자 2020-11-04 8170
공지 [기사글] 강릉시의 미래도시 이미지조사 관리자 2020-10-27 7973
공지 [기사글] 강릉 자수의 특별함 담은 2色 전시회(강원일보) 관리자 2020-10-21 8103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규방공예 박물관 존속시켜야”(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20 7995
공지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돼야 한다 관리자 2020-10-16 8020
공지 [영상] 강릉자수 알리기 "강릉 싸람들" 동영상소개 관리자 2020-10-13 7914
공지 [기사글] “강릉 대표 규방문화공간 지켜달라”(강원일보) 관리자 2020-10-12 7947
공지 [영상] MBC 강원영동(TV), 강릉자수 서포터스 시명운동시작 관리자 2020-10-06 8073
공지 [기사글] “국내 유일 동양자수박물관 폐관 안된다”(강원도민일… 관리자 2020-10-05 8271
공지 [기사글] MBC강원영동: 동양자수박물관 존속되어야 관리자 2020-10-04 8006
공지 [라디오] MBC 강원영동(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시사… 관리자 2020-09-28 8473
공지 [영상]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무사히 마쳐 (폐막영상) 관리자 2020-09-28 8170
공지 [영상] 강릉자수, 이제는 브랜드화해야 관리자 2020-09-25 8195
공지 코로나 이후 생태적 전환 관리자 2020-09-15 8430
공지 "강릉자수" 사라질 위기, 지역자원화해야 한다 관리자 2020-09-14 8180
공지 “강릉자수 도시 브랜드화 필요”(강원일보) 관리자 2020-09-14 8291
공지 강릉자수를 도시브랜드 해야(김복자 시의원) 관리자 2020-09-12 8789
공지 [라디오] MBC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동양자수박물관 … 관리자 2020-08-25 8381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신르네상스 꿈꾼다(강원일보) 관리자 2020-08-24 8463
공지 [영상] 2020 박물관 미술관 주간 기념 개막식 오프닝 소개 관리자 2020-08-15 8487
공지 강릉시 문화도시지원센터 강릉자수 서포터즈 관리자 2020-08-15 8681
공지 동양자수박물관 뷰티풀 강릉 오감여행 행사소개 관리자 2020-08-12 8453
공지 강릉자수 서포터스 탄생(강원일보) 관리자 2020-06-30 9210
공지 강릉동양자수박물관 여행 프로그램 공모전 선정 관리자 2020-06-03 9623
공지 [영상] KBS TV 강원도가 좋다(강릉자수의 매력속으로) 관리자 2020-04-21 10449
공지 경이적인 강릉수보자기의 채색분석(강우방 미술사학자) 관리자 2020-04-13 10827
공지 조선시대 민보의 사회문화적 가치: 조각보와 강릉수보를 중심으… 관리자 2020-03-07 10951
공지 강릉 보자기의 경이적인 만물생성도 萬物生成圖(강우방, 월간 민… 관리자 2020-03-03 11353
공지 "강릉색실누비" 학술논문 "한복문화"학회지에 게제 관리자 2020-02-01 11572
공지 [영상] 예술로 승화된 강원의 규방문화, 강릉자수(MBC 강원영동) 관리자 2020-01-18 11361
232 강릉자수박물관 재개관 소식(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8-03 266
231 KBS 강릉방송국 라디오정보쇼(안엉갑 관장 인터뷰) 관리자 2022-07-14 541
230 [강원일보 발언대] 강릉의 동양자수박물관은 존속해야 한다 관리자 2022-03-18 2167
229 대한민국 문화의 별, 이어령교수 별세하다 관리자 2022-02-26 2449
228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2-16 2637
227 동양미술을 아는것, 결국 우리 자신을 아는 길! 관리자 2022-02-14 2630
226 강릉자수의 생활화운동(1) 관리자 2022-02-14 2590
225 강릉색실누비 우수성과 기원소개(아모레 설화수" 매거진) 관리자 2022-01-18 3084
224 자수박물관 근황소식(강원일보, 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2-01-13 3259
223 자수박물관 근황소식(MBS 강원영동 라디오 동서남북) 관리자 2022-01-13 3290
222 강릉의 문화재, 강릉자수(오죽현박물관특별전)소개 관리자 2022-01-02 3431
221 지역문화를 담다,강릉자수(최근 블로그 소개) 관리자 2021-12-30 3484
220 강릉색실누비의 디자인가치(황수홍교수, 한국디지안학회) 관리자 2021-12-26 3590
219 최현숙작가님(강릉자수 서포터스회원)의 신간소개 관리자 2021-12-26 3584
218 강릉시와 자수박물관 유물매각 난항(강원도민일보) 관리자 2021-12-07 385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